정해인X김고은 '유열의 음악앨범', 8월 28일 개봉 확정... 레트로 감성 멜로 예고
▲ 정해인X김고은 '유열의 음악앨범', 8월 28일 개봉 확정... 레트로 감성 멜로 예고 (사진=CGV아트하우스)
▲ 정해인X김고은 '유열의 음악앨범', 8월 28일 개봉 확정... 레트로 감성 멜로 예고 (사진=CGV아트하우스)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이 레트로 감성 멜로를 예고했다.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이 오는 8월 28일 개봉을 확정 지었다. 

'유열의 음악앨범'은 라디오에서 흘러나온 노래처럼 우연히 만난 두 사람 미수(김고은 분)와 현우(정해인 분)가 오랜 시간 엇갈리고 마주하길 반복하며 서로의 주파수를 맞춰 나가는 과정을 그린다.

이어 '유열의 음악앨범'은 122분 러닝 타임과 12세 이상 관람가를 확정했다. 뉴트로 세대부터 그 시절 화양연화를 보낸 세대까지 모두 아우르는 감성과 비주얼, 음악을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122분간의 러닝 타임 동안 시대 불변의 명곡이자 명가수들의 숨겨진 음악들이 등장, 마치 뮤직 블록버스터 같은 뮤직 플레이리스트로 1990년대에 이어 2000년대 그 순간으로 관객들을 초대한다. 

뿐만 아니라 배우 김고은과 정해인의 케미스트리까지 더해져 신선한 멜로 영화로서의 면모를 드러낼 것을 예고했다. 두 사람은 1994년부터 13년간 이어진 동명의 인기 라디오 프로그램 '유열의 음악앨범'을 매개체로 섬세하고 애틋한 인연을 녹여낸다.

한편 영화 '유열의 음악앨범'은 오는 8월 28일 개봉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