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노라조 원흠 “’삼혁’ 애칭 영광, 저를 더 각인시키겠다”
▲ 노라조 원흠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노라조 원흠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노라조 원흠이 본인의 매력을 어필할 각오를 전했다.

17일 서울 마포구 서교동 홍대 무브홀에서 노라조(NORAJO)의 새 디지털 싱글 ‘샤워(SHOWER)’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MC는 류대산이 맡아 진행했다.

이날 원흠은 “이번에는 ‘샤워’로 원흠이 새로 왔다는 걸 확실히 각인시키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라고 각오를 다졌다.

또한 원흠은 “처음에 전 멤버인 이혁 형과 닮았다고 하면서 ‘삼혁’이라는 애칭도 붙어주셨다. 친구들이 속상해하기도 했지만, 저는 삼혁이라는 말이 너무 좋았다”면서 “제가 노라조에 들어간 것 만으로도 영광이라 생각했다. ‘삼혁’이라는 무게에 걸맞은 사람이 돼야겠다는 생각으로 열심히 하려고 한다”라고 밝혔다.

이에 조빈은 “이혁은 과묵하면서 카리스마가 있었다면, 원흠 씨는 제가 오른쪽으로 가면 왼쪽으로 간다. 카메라 앵글 안으로 들어가서 팬서비스도 잘한다. 많은 분들께 기쁨을 드리기 위한 마인드가 잘 돼 있다. 무대를 하면서 깜짝 놀랄 때가 많다. 덕분에 무대가 풍성해진다”라고 원흠을 칭찬했다.

한편 노라조는 17일 정오 ‘샤워’를 발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