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펜타곤 키노 “옌안 활동 불참, 열심히 건강 회복 중”
▲ 펜타곤 키노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펜타곤 키노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펜타곤 키노가 옌안의 활동 불참에 대해 이야기했다.

17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보이그룹 펜타곤(PENTAGON)의 9번째 미니앨범 ‘SUM(ME:R)’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MC는 서유리가 맡아 진행했다.

이번 컴백에는 멤버 옌안이 건강상의 이유로 불참한다. 이에 펜타곤은 8인조로 이번 ‘접근금지’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이와 관련해 키노는 "옌안은 현재 회복 중에 있다. 어머니와 같이 한국에서 지내면서 열심히 건강 상태를 회복하고 있다”면서 “어제 다같이 모이는 자리가 있었다. 옌안 형이 멤버들 힘내라고 응원해줬고, 저희도 웃으면서 대박나자고 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키노는 "같이 준비하다가 중단해 빠지게 됐지만, 그래도 같은 마음이다. 저희는 여전히 9인 펜타곤 완전체의 마음으로 나서려고 준비했다"고 덧붙였다.

또한 후이는 "음원에는 옌안 목소리가 나온다. 완전체 9명의 음원과 8명의 무대를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타이틀곡 ‘접근금지’는 프로듀서 기리보이가 멤버 후이와 함께 작업한 곡으로, 어린 시절 친구와 책상에 선을 그어놓고 넘어오지 말라며 아웅다웅했던 귀여운 추억을 모티브로 만든 곡이다.

한편 펜타곤은 17일 오후 6시 ‘SUM(ME:R)’을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