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패션] 심장을 쿵 치고 갔다, '검블유' 전혜진VS이다희 걸크러시룩 대결
▲ [오늘패션] 심장을 쿵 치고 갔다, '검블유' 전혜진VS이다희 걸크러시룩 대결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오늘패션] 심장을 쿵 치고 갔다, '검블유' 전혜진VS이다희 걸크러시룩 대결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대세는 센 언니다. 

언제부터인가 ‘걸크러시’가 트렌드가 됐다. 멋진 여성, 당당한 여성을 일컬을 때면 어김없이 걸크러시라는 단어가 따라붙는다. 걸크러시 트렌드가 점점 가열되는 가운데, 최근 tvN 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이하 ‘검블유’) 속 주인공들이 걸크러시의 아이콘으로 주목받고 있다.

지난 18일 서울 여의도의 한 식당에서 ‘검블유’ 종방연이 열렸다. 수많은 팬들과 취재진들이 몰렸고, ‘검블유’의 주역들이 환한 미소로 등장했다. 특히 ‘검블유’에서 송가경 역으로 열연 중인 전혜진과 차현 역의 이다희는 특유의 시크하면서도 쿨한 스타일링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이에 걸크러시가 대폭발한 전혜진과 이다희의 패션을 비교 분석해봤다. 심장이 쿵! 남다른 스타일을 뽐낸 전혜진과 이다희의 매력 속으로 빠져보자.

★ 송가경 이사님 미모에 심장이 쿵!

▲ '검블유' 전혜진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검블유' 전혜진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첫 번째 주인공은 송가경 역을 맡은 전혜진이다. 전혜진은 ‘검블유’에서 거침없는 매력과 남다른 스타일 센스로 여성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이날 전혜진은 편하면서도 스타일까지 챙길 수 있는 점프 슈트를 단독으로 착용했다. 오버핏 블랙 점프슈트로 시크한 분위기를 드러냈고, 여기에 브라운 컬러의 크로스백을 매치해 캐주얼한 포인트를 줬다.

▲ '검블유' 전혜진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검블유' 전혜진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특히 전혜진은 반지 레이어드, 후프 이어링, 스트랩 샌들 등 쿨하면서도 화려한 액세서리 매치로 더욱 풍성한 룩을 완성했다. 또한 가르마 차이를 강하게 준 뒤 젖은 듯 연출한 웨트 헤어로 트렌디한 센스를 강조했다.

★ 세상 예쁨 다 모임! 스칼렛 미모에 충성!

▲ '검블유' 이다희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검블유' 이다희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두 번째 주인공은 차현 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이다희다. 뚜렷한 이목구비와 어떤 옷이든 완벽하게 소화하는 큰 키와 늘씬한 몸매를 가진 이다희는 시원 털털한 성격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종방연 당일 이다희는 플라워 패턴을 가미한 화려한 원피스를 단독 착용해 걸리시한 분위기를 어필했다. 특히 벨트로 허리 라인을 강조해 긴 다리를 강조했으며, 레드 컬러의 손목시계와 크로스백으로 강렬한 포인트를 줬다.

▲ '검블유' 이다희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검블유' 이다희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다채로운 액세서리 매치 역시 눈길을 사로잡았다. 이다희는 골드 컬러의 이어링과 피어싱을 믹스 매치했으며, 후프형과 스터드형 등 다양한 형태를 사용해 유니크하게 표현했다. 이와 함께 강렬한 레드 컬러의 네일로 섹시한 매력을 어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