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SNS] ‘프로듀스X101’ 금동현 “다시 날아오를 준비할 것”
▲ 금동현 (사진=C9엔터테인먼트)
▲ 금동현 (사진=C9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프로듀스X101’에서 활약한 ‘금동이’ 금동현이 자필편지로 출연 소감을 밝혔다.

금동현은 지난 19일 진행된 Mnet ‘프로듀스X101’ 파이널 무대에 올랐지만 안타깝게 탈락, 방송에서 미처 다하지 못했던 말을 자필편지로 전했다.

소속사 C9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0일 공식 SNS를 통해 금동현의 이미지와 함께 자필편지를 게재했다.

금동현은 “우선 저에게 많은 사랑을 주셔서 정말 감사드린다. 이렇게 편지로 인사를 드리게 돼서 아쉽고 슬프기도 하지만 저의 진심을 전해드릴 수 있어서 안도가 되는 것 같다”고 국민 프로듀서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이어 “‘프로듀스X101’을 하면서 행복했던 순간과 슬펐던 순간이 있었다. 그 중 가장 행복했던 순간은 아무래도 국민 프로듀서님들을 만난 것이다”이라며 “제가 많이 부족하고 처음 방송에 나와 비춰 질 모습을 생각하니까, 많이 무서웠지만 국민 프로듀서님들의 큰 호응 덕분에 무섭고 두려웠던 순간들이 정말 행복하게 느껴졌다”라고 고마움을 드러냈다.

앞으로 도약을 위한 포부도 밝혔다. 금동현은 “여기서 좌절하지 않고 다시 한번 도약 준비를 해서 열심히 날개를 펼치겠다”라며 “긴 시간 동안 제 옆에서 발 맞춰 걸어주셔서 감사하다. 국민 프로듀서님들께서 오래 기다리시지 않도록 얼른 날아오를 준비를 하고 다시 돌아오겠다”고 약속해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하게 했다.

금동현은 미소년의 앳된 얼굴과 달리 무대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을 보여주며 반전 매력으로 매 경연마다 레전드 무대를 탄생 시켜 화제를 모았다. 곡에 대한 뛰어난 습득력과 섬세하면서도 파워풀한 퍼포먼스, 탄탄한 가창력과 랩까지 모두 겸비한 금동현은 국민 프로듀서의 이목을 사로잡는데 성공했다.

특히 또래답지 않은 뛰어난 지략으로 ‘X 배틀 평가’ 팀원을 구성해 호평 일색의 무대로 ‘금벤져스’라는 애칭까지 얻어냈다. 특히 평가 무대 공개 당일 네이버 TV 1위뿐 아니라 포털 실시간검색어 상위권까지 휩쓰는 등 뜨거운 화제성을 입증하기도 했다.

금동현은 ‘프로 섹시러’, ‘금벤져스’, ‘금동이’, ‘황금케미’ 등 다양한 캐릭터와 케미스트리를 통해 ‘프로듀스X101’의 밝은 에너지를 선사했다. 마지막까지 자신의 결과를 담담히 받아들이면서도 미래를 위한 활기찬 도약을 예고하는 의젓한 모습으로 팬들 사이에서 “금동현이 미래다”라는 말까지 이끌어내며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하게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