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동석-김상중-김아중-장기용 '나쁜 녀석들: 더 무비', 9월 개봉 확정
▲ 마동석-김상중-김아중-장기용 '나쁜 녀석들: 더 무비', 9월 개봉 확정 (사진=CJ엔터테인먼트)
▲ 마동석-김상중-김아중-장기용 '나쁜 녀석들: 더 무비', 9월 개봉 확정 (사진=CJ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드라마 '나쁜 녀석들'을 모티브로 한 영화 '나쁜 녀석들: 더 무비'가 개봉을 확정했다. 

영화 '나쁜 녀석들: 더 무비'가 오는 9월 개봉을 확정 짓고 론칭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나쁜 녀석들: 더 무비'는 지난 2014년 OCN 드라마 '나쁜 녀석들'을 모티브로 만든 작품이다. 사상 초유의 호송차량 탈주 사건이 발생하고, 사라진 최악의 범죄자들을 잡기 위해 다시 한번 뭉친 나쁜 녀석들의 거침없는 활약을 그린 범죄 오락 액션 영화다. 

또한 '나쁜 녀석들: 더 무비'는 '나쁜 녀석들'의 세계관을 공유해 제작되는 첫 번째 영화다. 드라마에서 활약을 펼친 배우 마동석, 김상중이 각각 전설의 주먹인 ‘박웅철’과 설계자 ‘오구탁’으로 귀환한다.

여기에 뉴페이스인 김아중, 장기용이 합세했다. 김아중은 두뇌 회전이 빠르고 사람 심리를 파악하는 데 탁월한 소질이 있는 사기꾼 '곽노순'으로, 장기용은 물불 가리지 않는 독종 신입 '고유성'을 맡았다.  

이어 영화 '살인의뢰'에서 액션 연출을 선보였던 손용호 감독과 드라마 '뱀파이어 검사', '나쁜 녀석들', '38사기동대' 등을 집필한 한정훈 작가가 합류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 마동석-김상중-김아중-장기용 '나쁜 녀석들: 더 무비', 9월 개봉 확정 (사진=CJ엔터테인먼트)
▲ 마동석-김상중-김아중-장기용 '나쁜 녀석들: 더 무비', 9월 개봉 확정 (사진=CJ엔터테인먼트)

공개된 포스터에는 로고와 함께 개성 있는 네 사람의 모습이 담겨있다. 뒤태만으로도 남다른 카리스마를 풍기는 나쁜 녀석들의 모습으로 색다른 케미스트리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더불어 ‘미친개들 다시 풀어라’는 강렬한 카피는 특수범죄수사과 해체 후 새롭게 뭉친 나쁜 녀석들의 통쾌한 활약을 기대하게 만들며 이번 작품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영화 '나쁜 녀석들: 더 무비'는 오는 9월 개봉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