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사자' 박서준 "피지컬 관리? '쌈, 마이웨이' 때 몸이 기억하고 있어"
▲ 박서준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 박서준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영화 '사자'의 배우 박서준이 피지컬 관리에 대해 입을 열었다. 

영화 '사자' 언론시사회가 22일 오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김주환 감독, 배우 안성기, 박서준, 우도환이 참석했다. 

'사자'는 격투기 챔피언 ‘용후’(박서준 분)가 구마 사제 ‘안신부’(안성기 분)를 만나 세상을 혼란에 빠뜨린 강력한 악에 맞서는 이야기를 그린다. 

박서준은 극중 악과 마주한 용후로 분했다. 위기의 순간 손에 쥐어진 특별한 능력과 파워로 부마자를 제압하는 강렬한 액션 연기를 선보일 예정으로 기대를 높이고 있다. 

박서준은 작품 선택 계기에 대해 "'청년경찰'로 감독님과 연을 맺은 후, 다음 작품과 미래에 대해 이야기를 많이 나눴다. 각별한 사이가 되니 쉽게 이야기할 수 있었다"면서 "'사자' 같은 영화를 기다리고 있었다. 조금이라도 한 살 더 먹기 전에 액션을 소화하고 싶었고, '외화 속 히어로처럼 저런 영화를 찍을 수 있을까?'라는 생각을 했는데, 감독님이 시나리오를 주셨다. 새로운 도전일 것 같아 선택하게 됐다"고 밝혔다.

작품 속 박서준은 완벽한 피지컬로 완성도 높은 캐릭터를 완성했다. 이에 박서준은 "전작 후 기간이 많지 않아 쉽지는 않았다. 하지만 다행히 예전 작품에서 격투기 선수를 소화한 적 있어 그때를 몸이 기억하고 있었다. 그래서 이번에는 짧은 시간임에도 빠르게 올릴 수 있었다. 아쉬움도 있지만, 최대의 것을 보여드리기 위해 계속 노력했다. 격투기 신이 끝난 후에도 운동을 꾸준히 했다"고 전했다.  

한편 영화 '사자'는 오는 31일 개봉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