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담비, '동백꽃 필 무렵' 합류... 공효진-강하늘과 호흡(공식입장)
▲ 손담비 (사진=제니스뉴스 DB)
▲ 손담비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가수 손담비가 새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 합류한다. 

가수 손담비가 23일 KBS2 새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동백꽃 필 무렵’은 편견에 갇힌 맹수 동백(공효진 분)을 “사랑하면 다 돼!”라는 무조건적인 응원과 지지로 깨우는 촌므파탈 황용식(강하늘 분)의 로맨스를 그린다. 드라마 ‘쌈, 마이웨이’ 작가 임상춘과 ‘함부로 애틋하게’, ‘너도 인간이니’ 감독 차영훈이 ‘백희가 돌아왔다’ 이후 3년여 만에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극중 손담비는 어리숙하지만 직관적인 촉이 좋은 향미로 분한다. 본인은 별생각 없이 이야기하는데 예리하게 상대의 정곡을 찌를 때가 많은 인물이다. 워낙 생각 없이 듣고 생각 없이 말해서 사람들이 무심코 향미 앞에서 많은 이야기를 하기에 누구보다 사람들의 속내를 잘 알게 된다.

손담비는 지난 2016년 드라마 ‘미세스캅2’ 이후 약 3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2017년 연극 ‘스페셜 라이어’, 2018년 영화 ‘탐정: 리턴즈’, ‘배반의 장미’에서 꾸준히 연기 활동을 해왔다. 또한 예능, 골프웨어, 화장품 모델 등으로 활약하고 있어 앞으로의 행보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한편 KBS2 새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은 오는 9월 방송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