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강호동부터 김희철까지, 서울대 어린이병원학교 방문
▲ '아는 형님' 강호동부터 김희철까지, 서울대 어린이병원학교 방문 (사진=JTBC)
▲ '아는 형님' 강호동부터 김희철까지, 서울대 어린이병원학교 방문 (사진=JTBC)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예능 '아는 형님' 팀이 서울대 어린이병원학교를 찾아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JTBC 예능 프로그램 ‘아는 형님’에 출연 중인 강호동, 서장훈, 김영철, 이수근, 김희철, 민경훈, 이상민이 지난 18일 서울대학교 어린이병원학교 개교 20주년 행사에 깜짝 등장했다.

서울대학교 어린이병원학교는 어린이병원에 입원 중인 어린이를 대상으로 운영되며 장기간 치료를 요하는 입원 환아에게 수업을 진행한다. 정규 학력 과정으로 인정되는 진짜 학교로 1999년 개교해 올해 개교 20주년을 맞았다. 이에 '아는 형님' 팀은 개교 20주년 행사에 축하 인사를 건네고자 방문했다.

개교 20주년 행사 당일, 형님들은 케이크를 들고 ‘생일 축하합니다’ 노래를 부르며 무대에 올랐다. 어린이병원 선생님들만 형님들의 현장 방문을 알고 있던 상황이었기 때문에, 학생들과 학부형은 갑자기 나타난 형님들의 모습에 놀라면서도 크게 반가워했다는 후문. 이날 형님들은 환아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사진을 찍으며 의미 있는 시간을 보냈다.

‘아는 형님’ 제작진은 “어린이병원학교 측에서 먼저 ‘아는 형님’ 팀에 초대장을 보냈다. 형님들 역시 아이들과 마음을 나누고 싶다는 의사를 밝혀 행사에 찾아가게 됐다”라고 전했다.

한편 JTBC 예능 ‘아는 형님’은 매주 토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