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Y 캐슬', 2019 올해의 드라마 선정... '그녀의 사생활'-'열혈사제' 넘었다
▲ 'SKY 캐슬', 2019 올해의 드라마 선정... '그녀의 사생활'-'열혈사제' 넘었다 (사진=JTBC)
▲ 'SKY 캐슬', 2019 올해의 드라마 선정... '그녀의 사생활'-'열혈사제' 넘었다 (사진=JTBC)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드라마 'SKY 캐슬'이 2019년 올해의 드라마로 선정됐다. 

JTBC가 24일 "드라마 'SKY 캐슬'이 한국소비자브랜드위원회가 주최하는 '2019 올해의 브랜드 대상'에서 올해의 드라마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5월 30일부터 6월 13일까지 진행된 대국민 브랜드 투표 결과,  'SKY 캐슬'은 총 134만 6323건의 소비자 참여 중 32만 963표를 얻어 올해의 드라마로 선정됐다. 동일 부문 후보 작품으로는 '그녀의 사생활' '열혈사제' '황후의 품격' 등이 올랐다.  2018년 올해의 드라마로도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가 꼽힌 바 있어, JTBC는 2년 연속 올해의 드라마로 선정되는 저력을 드러냈다.

지난 2월 1일에 종영한 JTBC 드라마 'SKY 캐슬'은 대한민국 상위 0.1%가 모여 사는 SKY 캐슬에서 벌어지는 일들을 담은 작품이다. 뛰어난 작품성과 배우들의 호연으로 20%를 뛰어넘는 비지상파 최고 시청률을 기록하며 신드롬을 일으켰다.

한편 17주년을 맞은 '올해의 브랜드 대상'은 매년 한 해를 빛낸 최고의 브랜드를 선정하고 이를 많은 소비자들에게 알리기 위해 진행된다. 대국민 브랜드 투표는 2019년 5월 30일부터 6월 13일까지 온라인 및 모바일로 국내에 거주하고 있는 15세 이상 소비자를 대상으로 실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