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패션] 이다희부터 소주연까지, '아침마다 고민 끝' 여름 오피스룩 꿀팁
▲ 이다희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이다희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땀이 줄줄 흐르는 여름, 더운 날씨 탓에 어떤 옷을 입을지 고민하게 된다. 특히 이른 아침 빠르게 준비하고 나가야 하는 직장인이라면 오피스룩을 고르는 것도 큰일 중 하나다. 

이에 여름 오피스룩 고르기에 참고하기 좋은 스타일링 팁을 준비했다. 컬러, 소재, 패턴 등 패션 센스가 차고 넘칠 뿐만 아니라 시원해 보이는 효과까지 볼 수 있는 패션 꿀팁을 지금 공개한다. 

# '한 벌로 스타일리시하게' 원피스 

▲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공서영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상하의 어떻게 입을지 날마다 고민하지 말고 원피스로 스타일링 해보는 건 어떨까? 공서영은 베이지 컬러의 투 버튼 원피스로 단아하면서도 깔끔한 룩을 완성했다. 여기에 동일한 컬러의 벨트를 더해 여성스러운 라인까지 더한 것이 특징이다. 

# '여행 온 것 같은 마음이라도' 패턴 아이템

▲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이다희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비비드한 컬러, 패턴이 어우러진 아이템은 한층 청량한 매력이 넘치는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다. 이다희는 두 눈을 사로잡는 플라워 패턴의 원피스로 발랄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특히 가벼우면서도 하늘하늘한 소재를 선택해 시원해 보이는 여름 오피스룩을 자랑했다. 

# '시크+도도 매력 폴폴' 모던 컬러

▲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소주연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화려한 패턴이 부담스러울 땐, 블랙, 화이트, 그레이 같은 모던한 컬러를 활용해보자. 소주연은 셔츠와 팬츠를 모두 화이트로 매치해 세련된 무드를 뽐냈다. 또한 심심할 수 있는 아이템의 조합을 하이 웨이스트, 소매 롤업 등으로 보완해 패션 센스를 드러내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