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뷰티] 없으면 서운하지! 핫한 여름에는 '글리터', 어디에 얹을 거야?
▲ 없으면 서운하지! 핫한 여름 위한 '글리터', 어디에 얹을 거야?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없으면 서운하지! 핫한 여름에는 '글리터', 어디에 얹을 거야?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여름철 핫한 열기를 더욱 불타오르게 만들 '글리터', 어디에 얹으면 좋을까?

글리터는 영롱한 눈빛은 물론 신비로우면서도 통통 튀는 메이크업의 포인트로 활용할 수 있다. 특히 많은 스타들이 여름 시즌 다양한 용도로 활용하고 있어 따라해보고 싶은 욕구를 자극한다.

이에 200% 반짝반짝한 비주얼을 선사할 스타들의 글리터 메이크업을 낱낱이 파헤쳐 봤다. 눈부터 볼까지 여름 메이크업을 환하게 비출 글리터 메이크업 스타일을 지금 공개한다.  

▶ 별빛이 내린다, 눈두덩
★ '눈빛이 초롱초롱' 트와이스 다현

▲ 트와이스 다현 (사진=트와이스 SNS)
▲ 트와이스 다현 (사진=트와이스 SNS)

다현은 자연스러운 메이크업에 글리터로 포인트를 줘 센스 넘치는 룩을 완성했다. 다현은 별 모양의 글리터를 균일하게 눈두덩에 얹어 시선을 사로잡았다. 여기에 브라운 컬러로 그러데이션 해 눈에 음영을 줬으며, 여기에 피부 톤과 비슷한 컬러를 언더에 발라 볼륨을 살렸다. 

★ '예쁨이 흑백을 뚫고 나왔네' 레드벨벳 예리 

▲ (사진=SNS)
▲ 레드벨벳 예리 (사진=레드벨벳 예리 SNS)

예리는 작은 스톤 세 개를 눈두덩에 연출해 스타일리시한 메이크업을 완성했다. 특히 스톤을 눈을 떴을 때에 맞춰 눈꼬리와 같이 배열한 것이 특징. 이와 함께 속눈썹을 강조해 한층 또렷하면서도 눈매와 상큼 발랄한 이미지를 강조했다. 

▶ 신비롭게 톡톡, 언더 라인
★ '리즈 미모 경신' 여자친구 예린 

▲ (사진=SNS)
▲ 여자친구 예린 (사진=여자친구 SNS)

예린은 앞머리를 넘겼을 뿐만 아니라 스톤을 눈 밑에 하나씩 얹어 통통 튀는 아이돌 메이크업을 뽐냈다. 특히 예린처럼 스톤을 언더 라인의 중간에 얹으면, 눈동자에 빛이 반사돼 더욱 영롱한 눈빛을 연출할 수 있다. 더불어 예린은 옷의 컬러와 어울리는 코럴, MLBB 컬러를 활용한 메이크업으로 러블리한 이미지를 자아냈다.

★ '글리터 메이크업은 역시' 청하 

▲ (사진=SNS)
▲ 청하 (사진=청하 SNS)

청하는 언제나 유니크한 글리터 메이크업을 선보여 눈길을 끈다. 사진 속 청하는 동공과 비슷한 크기의 볼드한 스톤을 눈 밑에 더해 완성도 높은 룩을 자랑했다. 눈두덩 또한 화이트 컬러의 글리터를 더해 한층 화려한 스타일을 연출했다. 

▶ 톡톡 얹을 수록 매력적, 볼
★ '알록달록 귀엽게' 있지 채령

▲ 있지 채령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있지 채령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채령은 다양한 글리터를 활용한 메이크업을 공개했다. 눈꼬리부터 양 볼까지 자연스럽게 배치했으며, 특히 볼에 얹은 글리터는 치크 라인에 얹어 깜찍한 이미지를 배가시켰다. 더불어 언더 라인에 화이트 컬러로 눈매를 강조해 더욱 시원한 인상을 연출했다.  

★ '말괄량이처럼 발랄하게' (여자)아이들 우기

▲ (사진=SNS)
▲ (여자)아이들 우기 (사진=(여자)아이들 SNS)

우기는 볼부터 콧등까지 이어진 너드 메이크업을 선보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헤어 컬러와 맞는 은은한 오렌지 코럴로 연출한 블러셔 위에 글리터를 얹어 독특한 센스를 발휘했다. 립 컬러 또한 오렌지 컬러로 맞춰 조화롭게 메이크업 스타일을 맞췄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