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키즈 문익-종형 “’미인’ 커버가 계기, 울랄라세션 군조와 작업 영광”(인터뷰)
▲ 동키즈 문익, 종형 (사진=동요엔터테인먼트)
▲ 동키즈 문익, 종형 (사진=동요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보이그룹 동키즈가 전 울랄라세션 멤버 군조와의 안무 작업에 대해 이야기했다.

31일 제니스뉴스와 동키즈(DONGKIZ)가 새 싱글 ‘블록버스터(BlockBuster)’ 발매 기념 인터뷰로 만나 이야기를 나눴다.

동키즈의 이번 ‘블록버스터’ 무대는 전 울랄라세션의 멤버 군조가 안무 총괄을 맡아 멤버들과의 호흡으로 위트 있고 생동감 넘치는 퍼포먼스를 완성했다.

이날 문익은 “저희가 이전에 울랄라세션 선배님의 ‘미인’에 안무를 짜서 커버 영상을 올린 적이 있다. 기 이후로 군조 선배님과 연락이 닿아서 이번 작업을 함께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이어 문익은 “안무를 만들어주실 때 표정을 중점으로 해보자고 하셔서, 저희도 그 부분에 신경을 많이 썼다. 후크 부분의 안무가 계속 수정됐는데, 지금은 롤러코스터를 형상화한 동작으로 완성됐다. 신나는 롤러코스터처럼, 저희가 무대에서 신나고 재밌는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종형은 “초등학교 때 울랄라세션 선배님이 오디션 프로그램에 출연하신 모습을 보고 존경했었다. 이번에 같이 작업하게 돼서 영광이었다”면서 “이번에 저희가 ‘뮤직뱅크’에 출연했을 때도 응원하러 와주셨다. 잘하고 있으니 조금만 더 재밌게 하면 되겠다고 말씀해주셔서 감사했다”라고 말했다.

한편 동키즈는 타이틀곡 ‘블록버스터’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