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디원스 우진영 “서바이벌 도전, 부담감 있었지만 긍정적으로 생각”
▲ 디원스 우진영 (사진=신창호 기자)
▲ 디원스 우진영 (사진=신창호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디원스 우진영 서바이벌 프로그램 출연 경험에 대해 이야기했다.

1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SAC아트홀에서 보이그룹 디원스(D1CE)의 데뷔 앨범 ‘웨이크 업: 롤 더 월드(Wake up: Roll the World)’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MC는 방송인 조승희가 맡아 진행했다.

멤버 우진영은 데뷔 전부터 ‘프로듀스101’, ‘믹스나인’, ‘쇼미더머니’ 등 서바이벌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이와 관련해 우진영은 “처음 서바이벌을 할 때는 처음이고, 경험이 부족해서 힘들었다. 어려움이 많았고, 정신 없이 이리저리 치이다가 지나간 느낌이다. 그래서 많은 모습을 보여주지 못한 아쉬움이 있었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우진영은 “그래서 ‘믹스나인’에 참가했던 거다. 첫 번째 프로그램에서 아쉽게 떨어져서, 전 보다는 좋은 모습을 보여줘야 한다는 부담감이 있긴 했다. 그래도 제가 하는 일의 숙명이라 생각했다. 긍정적으로 생각하고 열심히 했다”라고 말했다.

타이틀곡 ‘깨워’는 새롭게 시작되는 게임에 모든 것을 건 디원스의 강한 의지를 보여주는 곡이다. 트랩 비트와 강렬한 브라스가 조화를 이룬 사운드 위에 잠들어 있던 나를 깨우고, 팬들을 위해 모든 것을 걸겠다는 의미를 녹였다.

한편 디원스는 1일 오후 ‘웨이크 업: 롤 더 월드’를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