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뷰티] '굿바이 답답한 인상' 컬러부터 2019 트렌드까지, 아이브로 연출법 3
▲ (사진=)
▲ '굿바이 답답한 인상' 컬러부터 2019 트렌드까지, 아이브로 연출법 3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답답해 보이는 인상, 눈썹 메이크업으로 개선해보는 건 어떨까?

눈썹은 전체적인 인상을 좌지우지한다. 때문에 단순히 모양만을 잡거나, 빈틈을 채우기만 하는 메이크업은 인상을 답답해 보이게 만든다. 

이에 조금 더 시원한 인상을 연출할 수 있는 팁을 알아봤다. 컬러부터 결, 두께까지 완성도 높은 눈썹 메이크업을 위한 뷰티 꿀팁을 지금 공개한다. 

# 눈썹의 두께, 어떻게 해야 할까?

▲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마마무 화사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눈썹의 두께를 신경 쓰지 않으면 자칫 지저분해 보일 수 있다. 따라서 원래의 눈썹을 깔끔하게 정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눈썹을 그릴 때, 스타들의 사진을 따라 하는 경우가 많은데, 자신의 얼굴형에 맞는 스타일을 선택해야 보다 자연스러운 인상을 연출할 수 있다. 

# 눈썹의 색, 무조건 블랙으로?

▲ 우주소녀 연정-구구단 세정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박소진 기자)
▲ 우주소녀 연정-구구단 세정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박소진 기자)

눈썹의 색이 너무 진하면, 애니메이션 속 "짱구 눈썹 같다"는 말을 들을 수 있다. 눈썹의 컬러는 현재 자신의 헤어 컬러에 맞춰 선택하는 것이 보편적이다. 또한 요즘과 같은 여름 시즌에는 '한 톤 밝은 컬러'로 눈썹을 그려 조금 더 청량한 스타일링 포인트로 활용할 수 있다.

# 2019년 하반기 눈썹 트렌드가 궁금해?

▲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아이린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최근 시선을 사로잡는 눈썹 트렌드는 '사자 눈썹'이다. 사자의 갈기, 와일드한 모습처럼 눈썹의 결과 숱을 살리는 연출법이다. 내추럴 무드를 자아낼 수 있는 것이 특징으로, 스크류 브러시, 아이브로 마스카라로 눈썹이 자라는 방향의 반대로 쓸어 간단하게 표현 가능하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