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엽-홍석천-장도연-딘딘-치타-홍빈, '러브캐처2' 출격... 22일 첫 방송
▲ 신동엽-홍석천-장도연-딘딘-치타-홍빈, '러브캐처2' 출격 (사진=Mnet)
▲ 신동엽-홍석천-장도연-딘딘-치타-홍빈, '러브캐처2' 출격 (사진=Mnet)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예능 '러브캐처2'가 새롭게 돌아왔다. 

Mnet 예능 '러브캐처2'가 오는 22일 방송인 신동엽, 홍석천, 장도연, 가수 딘딘, 치타, 빅스 홍빈의 조합으로 첫 방송한다.

'러브캐처2’는 운명적인 사랑을 찾기 위해 찾아온 러브캐처와 거액의 상금을 목적으로 출연한 머니캐처의 아슬아슬한 심리 게임을 담은 로맨스 추리 프로그램이다. 지난해 첫 시즌 방송 당시 사랑과 의심이 공존하는 색다른 구성과 매력적인 캐처들의 활약이 주목받으며 화제를 일으킨 바 있다. 

시즌2에서는 신동엽, 홍석천, 장도연, 딘딘, 치타, 홍빈이 ‘왓처’로 출격한다. 먼저 신동엽은 지난해 시즌1을 통해 출연자의 심리와 행동을 꿰뚫어보는 통찰력으로 ‘연애의 신’ 면모를 보여줬다. 이에 신동엽은 “이번 시즌에야말로 출연자의 마음 읽기에 성공해서 작년에 놓친 골드 코인의 한을 풀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홍석천은 지난 시즌 남녀 캐처들에게 완벽 빙의, 시청자들에게 많은 공감과 웃음을 주었지만 아쉽게도 머니캐처 찾기에는 실패했다. 홍석천은 구겨진 자존심 회복에 도전해 이번엔 머니캐처 색출 치트키로 활약할 예정이다. 

이에 홍석천은 “작년에는 관상에 의존해 머니캐처를 선택했다면 이제는 숲을 보겠다”며 “작년 보다 업그레이드 된 비주얼의 남자 캐처들의 활약이 기대된다. 시청자들도 분명 이들의 매력에 빠지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장도연 역시 시즌1에 이어 재출연한다. 마치 자신의 이야기처럼 상황에 몰입하는 ‘리얼 왓처’로 활약했던 장도연이 ‘러브캐처2’에서 선사할 업그레이드된 입담과 재미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또 다른 ‘왓처’로 출연을 확정 지은 딘딘은 “평소 ‘사람 잘 본다’는 소리를 자주 듣는다. 나만의 관상 기준으로 시청자들이 믿고 들을 수 있는 추리를 보여주겠다”며 강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치타는 ‘러브캐처2’에서 걸크러시 넘치는 연애 조언으로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치타는 “이미 ‘러브’를 찾았으니 ‘머니 캐처’로 도전해 상금을 타고 싶다”는 포부를 전했다. 

끝으로 홍빈은 이번 ‘러브캐처2’를 통해 시청자들의 연애 세포를 깨울 예정이다. 새로운 막내 왓처로서 여전히 변함없는 비주얼과 숨겨왔던 추리력으로 ‘왓처’ 군단의 막내답지 않은 예리한 면모를 보여주며 활약할 전망이다.

‘러브캐처2’ 제작진은 “시즌1보다 훨씬 업그레이드된 시즌2가 시작될 것이다. 시즌2 출연자들은 외모와 스펙은 기본, 거기에 다른 연애 프로그램에서는 볼 수 없었던 특별한 매력으로 무장한 분들로 구성돼 있으니 이들이 선보일 짜릿한 연애 심리 서바이벌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Mnet 예능 ‘러브캐처2’는 오는 22일 오후 11시에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