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파나틱스 도아 “’프로듀스48’ 출연 후 개인 활동, 역량 넓힌 계기”
▲ 파나틱스 도아 (사진=강다정 기자)
▲ 파나틱스 도아 (사진=강다정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파나틱스 도아가 ‘프로듀스48’ 출연 이후 개인 활동으로 얻게 된 것에 대해 이야기했다.

6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파나틱스(FANARICS)의 첫 번째 미니앨범 ‘더 식스(THE SIX)’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MC는 방송인 조승희가 맡아 진행했다.

앞서 Mnet ‘프로듀스48’에 출연해 얼굴을 알린 도아는 “언니들과 정식으로 데뷔할 수 있게 돼서 너무 설레고 기대가 된다. 기다려주셨던 팬분들, 가족분들, 응원해주신 많은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데뷔 소감을 전했다.

이후 웹드라마, 광고 촬영 등으로 개인 활동을 펼친 도아는 “개인 활동으로 얻은 점이 있다면, 다양한 활동을 하면서 저의 역량을 넓혔다는 거다. 그런 경험을 통해 팀에 도움이 될 수 있었다. 언니들에게 필요한 것들을 알려주기도 했다. 앞으로 그런 기회가 있다면 열심히 해서 역량을 넓히고 싶다”라고 밝혔다.

타이틀곡 ‘선데이(SUNDAY)’는 매일이 일요일이었으면 좋겠다는 귀여운 주제를 담은 노래로, 시원한 분위기의 트로피컬 사운드로 파나틱스의 매력을 배가시킨다.

한편 파나틱스는 6일 오후 6시 ‘더 식스’를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