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패션] '우아美의 정석' 전인화부터 배종옥까지, 패션 센스가 궁금해?
▲ '우아美의 정석' 전인화부터 배종옥까지, 패션 센스가 궁금해?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우아美의 정석' 전인화부터 배종옥까지, 패션 센스가 궁금해?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여배우들의 시간을 거스른 듯한 모습은 언제나 많은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특히 내면에서부터 뿜어져 나오는 우아한 매력은 스타일의 멋 또한 배가시킨다.  

이에 우아한 스타일로 이목을 집중시킨 스타들의 모습을 한자리에 모아봤다. 전인화부터 김혜옥, 배종옥까지 센스 넘치는 패션 디테일로 눈길을 끈 세 사람의 룩을 파헤쳐 봤다. 어떤 패셔너블한 매력을 발산했는지 지금 만나보자. 

# '귀엽고 사랑스럽게 손하트' 전인화

▲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전인화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전인화는 머리부터 발끝으로 컬러의 톤 차이를 준 톤 온 톤 패션으로 스타일리시한 감각을 드러냈다. 전인화는 심플한 화이트 티셔츠에 여러 겹으로 이뤄진 랩스커트로 내추럴하면서도 엣지 있는 스타일링을 완성했다. 또한 최근 유행 중인 비즈 팔찌를 더해 트렌디한 포인트를 줬다. 

# '싱긋! 우아한 미소' 김혜옥

▲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김혜옥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김혜옥은 싱그러운 열매가 가득 새겨진 패턴 원피스로 우아한 매력을 발산했다. 사진 속 원피스는 손목이 드러나는 슬리브로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낸다. 또한 패턴의 컬러에 맞춰 귀고리, 목걸이, 구두의 컬러를 모두 레드로 맞춘 부분 또한 주목할 만한 점이다.  

# '파이팅 넘치는 미소' 배종옥 

▲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배종옥 (사진=오치화 기자)

현재 tvN '60일, 지정생존자'에서 열연을 펼치고 있는 배종옥은 깔끔한 블랙 투피스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특히 배종옥이 선택한 투피스의 상의는 허리라인부터 볼륨 있게 떨어지는 디자인이 매력 포인트다. 여기에 심플한 버튼 귀고리와 목걸이로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