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현,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에 1000만 원 기부
▲ 서현 (사진=나무엑터스)
▲ 서현 (사진=나무엑터스)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배우 겸 가수 서현의 기부 행보가 화제다.

8일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는 “서현이 팬들과 함께 국내 위기 가정을 돕는 데 사용해 달라고 1천여만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서현의 생일 팬미팅 이벤트 ‘커피왔서현’을 통해 모인 기부금은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아동이 지속적으로 치료를 받고 안정적인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지난 6월 28일 생일 이벤트 ‘커피왔서현’ 일일 바리스타로 변신한 서현은 추첨을 통해 현장에 온 200여 명의 팬들과 함께 소통하며 기부금을 마련했다. 서현은 이벤트 수익금 10,099,100원 전액을 의료 사각지대에 놓인 아동을 위해 기부했다. 수익금이 확정된 후 팬들에게 어느 곳에 기부하면 좋을지 설문조사를 하는 등의 세심함이 돋보였다.

서현은 “지금까지 받은 사랑을 나누는 방법에 대해 평소 고민을 많이 했다. 이렇게 팬들과 함께 나눔을 실천할 수 있어 기쁘다”라며 “함께 해준 팬 여러분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이런 기회를 많이 만들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굿네이버스는 “서현과 팬 여러분이 보내주신 소중한 잘 전달 될 수 있도록 하겠다. 앞으로도 아동이 지속적인 치료와 관심을 통해 더욱 건강하고 안정적으로 자랄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서현은 차기작을 검토하며 재충전의 시간을 가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