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뷰티] 류수정-김향기-한지은, 러블리 터진 비주얼의 비결은?
▲ 류수정-김향기-한지은, 러블리 터진 비주얼의 비결은? (사진=김지은 기자)
▲ 류수정-김향기-한지은, 러블리 터진 비주얼의 비결은? (사진=김지은 기자)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앞머리는 어려 보이는 효과뿐만 아니라 사랑스러운 매력을 배가시킨다. 특히 '시스루뱅'은 꾸준히 인기를 이어오며 많은 여성들이 애정 하는 스타일이다. 또한 시스루뱅을 조금 더 예쁘게 연출하는 팁을 안다면 더욱 매력적인 스타일링을 할 수 있다.  

이에 스타들의 룩을 비교 분석했다. 러블리즈 류수정부터 김향기, 한지은까지 러블리한 스타들의 모습 속 깜찍한 매력을 높인 시스루뱅 스타일을 낱낱히 파헤쳐 봤다. 

♡ '눈에서 꿀 떨어지는 미소' 러블리즈 류수정

▲ (사진=)
▲ 러블리즈 류수정 (사진=김희주 기자)

류수정의 시스루뱅은 앞머리의 양 옆에 숱을 많이 낸 것이 특징이다. 이에 반묶음 스타일에도 옆 머리처럼 자연스럽게 넘길 수 있어 더욱 완성도 높은 룩을 연출할 수 있다. 또한 류수정처럼 넘어가는 방향에 따라 컬을 넣으면 스타일리시한 분위기는 배가 된다. 

♡ '향기로운 손인사' 김향기

▲ (사진=)
▲ 김향기 (사진=강다정 기자)

최근 JTBC 드라마 '열여덞의 순간'에서 열연을 펼치고 있는 김향기는 내추럴한 시스루뱅으로 풋풋한 분위기를 강조했다. 여기에 웨이브를 넣어 볼륨을 살렸으며, 단정하게 묶어 화이트룩과 잘 어울리는 깔끔한 스타일을 완성했다. 

♡ '귀엽게 만지작 만지작' 한지은

▲ (사진=)
▲ 한지은 (사진=김지은 기자)

한지은은 러블리 무드가 가득한 단발 머리를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지은은 전체적으로 동글동글하게 인컬을 넣어 스타일을 완성했다. 특히 앞머리를 각 방향에 따라 넘겨 상큼 발랄한 포인트를 줬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