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광, '둥글개 봉사단'에 100만 원 기부 "의미있는 선물 전하고 싶었다"
▲ 박성광, '둥글개 봉사단'에 100만 원 기부 "의미있는 선물 전하고 싶었다" (사진=제니스뉴스 DB)
▲ 박성광, '둥글개 봉사단'에 100만 원 기부 "의미있는 선물 전하고 싶었다"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방송인 박성광이 릴레이 기부에 나선다.

방송인 박성광이 자신의 생일이자 반려견인 광복이의 생일인 8월 15일을 기념하기 위해 월 100만 원의 릴레이 기부를 준비했다. 박성광과 광복이의 생일은 광복절로, 국가적으로 의미가 깊은 날인만큼 소신을 담은 기부로 생일의 의미를 더했다.

이번 릴레이 기부를 통해 박성광은 월 100만 원씩 1년간 둥글개 봉사단에 전달한다. 둥글개 봉사단은 유기된 동물들을 구조해 교육한 후 인간과의 교감을 통해 서로의 아픔을 치유하는 동물 매개 치유 봉사활동 단체로, 박성광의 후원금은 독거, 장기 요양 어르신 및 장애인들의 재활을 위한 동물 매개 치료 봉사활동 지원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박성광은 “가족으로 와준 광복이의 고마움을 생각하며 많은 어르신들을 위해 의미 있는 선물을 전하고 싶었다”며 “불편한 몸으로 단절된 환경에서 지내시는 어르신들은 외로움을 더욱 크게 느끼실 수 있는데, 동물 매개 치유를 통해 어르신들께서 긍정적인 에너지를 받고 다시 활기찬 모습을 찾을 수 있길 바라며 좋겠다”고 전했다.

이웅종 둥글개 봉사단 단장은 “버려진 경험을 겪은 강아지와 소외된 이웃들이 서로 부족한 부분을 사랑으로 채워가며 치유해 나갈 수 있다는 것게 따뜻하다고 생각한다”며 “기탁해 주신 후원금을 통해 장기 요양 어르신, 장애인 친구들, 동물 매개 치료 유기견 봉사단 등이 건강한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