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패션] 세상을 구할 얼굴, ‘패션 소화력 甲’ 인간 마네킹 6
▲ [오늘패션] 세상을 구할 얼굴, ‘패션 소화력 甲’ 인간 마네킹 6 (사진=김희주 기자)
▲ [오늘패션] 세상을 구할 얼굴, ‘패션 소화력 甲’ 인간 마네킹 6 (사진=김희주 기자)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우열을 가릴 수 없다. 어떤 옷이든 완벽하게 소화하며 '인간 마네킹'으로 불리는 남자 스타들을 한자리에 모았다.

엑소 수호부터 이광수, 장기용, 차승원, 아스트로 차은우, 그리고 뉴이스트 황민현까지, 이들의 공통점을 꼽자면 훈훈한 비주얼과 큰 키, 완벽한 비율로 어떤 옷이든 찰떡같이 소화한다는 점이다. 여심을 뒤흔든 이들의 스타일링은 언제나 화제를 모은다. 이에 패션으로 '심쿵'을 유발한 여섯 남자 스타들의 패션을 낱낱이 파헤쳐 봤다.

♥ ‘조각이 아닐리 없어’ 엑소 수호

▲ 엑소 수호 (사진=문찬희 기자)
▲ 엑소 수호 (사진=문찬희 기자)

큰 키와 훈훈한 비주얼의 소유자, 엑소 수호가 첫 번째 주인공이다. 이날 수호는 흰 블라우스에 블랙 슬랙스를 매치한 모던룩을 선보였다. 특히 블라우스를 팬츠 안으로 넣어 입어 긴 다리를 강조했으며, 소매를 자연스럽게 롤업해 남성미를 드러냈다.

♥ ‘신이 주신 비율’ 이광수

▲ 이광수 (사진=김지은 기자)
▲ 이광수 (사진=김지은 기자)

190cm의 큰 키를 가진 이광수는 어떤 옷이든 완벽하게 스타일링하는 남다른 소화력을 가졌다. 최근 영화 ‘타짜: 원 아이드 잭’ 제작보고회에 참석한 이광수는 화려한 패턴의 실크 블라우스로 화려한 스타일링을 선보여 화제를 모았다.

이날 이광수는 광택이 감도는 패턴 블라우스에 옆 스트랩 라인으로 포인트를 준 슬랙스를 매치했다. 자칫 부담스러울 수 있는 패션이었으나, 이광수는 심플한 블랙 슬랙스를 이용해 패턴 블라우스의 과한 느낌을 중화시켰다. 

♥ ‘어떻게 안 반할 수 있나용?’ 장기용

▲ 장기용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장기용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187cm의 큰 키와 모델 출신다운 남다른 패션 센스까지 모두 갖춘 배우 장기용이 세 번째 주인공이다. 장기용은 최근 종영한 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에서 멋스러운 남친룩을 선보이며 여성 시청자들을 사로잡은 바 있다. 

이어 영화 ‘나쁜 녀석들: 더 무비’ 제작보고회에서는 시크한 올 블랙 슈트룩을 선보여 패셔니스타다운 면모를 드러냈다. 이날 장기용은 플리츠 디테일로 유니크하게 표현한 블라우스와 재킷에 오버핏 슬랙스를 매치한 슈트 패션을 연출했다. 얇고 찰랑이는 소재는 장기용의 탄탄한 보디라인이 더욱 돋보일 수 있도록 했다.

♥ ‘부상마저 멋으로!’ 차승원

▲ 차승원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차승원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최근 열린 영화 ‘힘을 내요 미스터리’ 제작보고회에서 배우 차승원이 슈트에 슬리퍼를 신고 등장해 화제를 모았으며, 그는 “발 부상을 당해 부득이하게 슬리퍼를 신게 됐다”고 밝혔다. 차승원은 슈트에 슬리퍼라는 언밸런스한 패션을 스타일리시하게 소화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차승원은 그레이시한 라이트 퍼플 컬러의 슈트를 착용했다. 재킷과 팬츠 모두 오버핏으로 선택해 트렌디하게 표현했으며, 여기에 코르크 아웃솔의 블랙 플립플롭을 더해 포인트를 줬다.

♥ '보고만 있어도 배가 불러' 아스트로 차은우

▲ 아스트로 차은우 (사진=김희주 기자)
▲ 아스트로 차은우 (사진=김희주 기자)

8등신의 완벽한 비율, 탄탄하면서 늘씬한 보디라인, 주먹만 한 작은 얼굴, 그리고 오목조목 잘 자리 잡은 이목구비까지 신이 정성껏 빚은 미모의 소유자, 아스트로 차은우가 다섯 번째 주인공이다.

MBC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 제작발표회에서 만난 차은우는 청량한 매력이 넘치는 블루 컬러의 셔츠에 스트라이프 슈트를 매치했다. 특히 블루종 형태의 재킷을 선택해 캐주얼하게 표현했으며, 발목이 살짝 드러나는 9부 팬츠로 포인트를 줬다.

♥ ‘이기적인 잘생김’ 뉴이스트 황민현

▲ 뉴이스트 황민현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뉴이스트 황민현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마지막 주인공은 ‘잘생김의 아이콘’, ‘얼굴 천재’, ‘황제님’ 등 수많은 수식어의 주인공 뉴이스트 황민현이다. 영화 ‘사자’ VIP 시사회에서 포착된 황민현은 블루 컬러의 스트라이프 셔츠에 네이비 오버핏 슬랙스를 매치한 댄디룩을 선보였다.

특히 드롭 숄더 라인의 셔츠를 선택해 넓은 어깨를 부각시켰고, 이로써 황민현의 작은 얼굴이 더욱 돋보였다. 댄디한 매력의 모던룩을 연출한 황민현은 캐주얼한 스니커즈를 매치해 활동성을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