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아이돌다방’ 앤디 “유선호에게 ‘투선호’라고 말하며 어필했다”
▲ 앤디 (사진=신경용 기자)
▲ 앤디 (사진=신경용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가수 앤디가 유선호와 친해진 비결을 이야기했다.

13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 KT스퀘어에서 라이프타임 예능 프로그램 '아이돌다방'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앤디와 유선호가 참석했으며, MC는 서유리가 맡아 진행했다.

이날 앤디는 “저도 낯을 많이 가리는 편인데 선호도 그렇더라. 그래서 제가 먼저 다가가 ‘나도 선호다’라고 말했다. 그래서 ‘투선호’라고 말하며 어필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앤디는 “형이라고 불러 달라고 했다. 혹시 ‘삼촌’이라고 부를까 봐 그랬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유선호는 “너무 대선배라 걱정했는데 먼저 다가와주셔서 편해졌다”라고 말했다.

한편 ‘아이돌다방’은 ‘아직도 아이돌’ 앤디와 ‘아기 아이돌’ 유선호가 바쁜 하루 속 잠시 쉬었다 가는 카페를 운영하는 힐링 예능 프로그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