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같이 펀딩' 김태호 PD "'놀면 뭐하니?' 가능성 확인하는 중"
▲ 김태호 PD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김태호 PD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새 예능 '같이 펀딩'의 김태호 PD가 함께 연출하고 있는 '놀면 뭐하니?'에 대해 함께 이야기했다.  

MBC 새 예능 '같이 펀딩' 제작발표회가 14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김태호 PD, 현정완 PD, 가수 유희열, 배우 유준상, 방송인 노홍철이 참석했다. 

'같이 펀딩'은 시청자들의 참여로 완성되는 펀딩 예능이다. 혼자서는 실현하기 어려운 다양한 분야의 가치 있는 아이디어를 방송을 통해 시청자들이 확인하고,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같이 실현해보는 프로그램이다. 

김태호 PD는 지난달 개최한 MBC 예능 '놀면 뭐하니?' 기자간담회 자리에서 '같이 펀딩'을 언급한 바 있다. 이날 김태호 PD는 함께 진행하고 있는 '놀면 뭐하니?'에 대한 시청자 반응에 대해 "유재석 씨도, 후배들도 방향성을 딱 정하진 않았다. '가볍게 해볼 수 있지 않을까?'라는 생각에 프리스타일로 진행한 부분이다. 그래서 거칠고 불편한 부분이 있었을 거 같다"며 "하지만 다른 녹화를 진행하면서 '확장될 수 있구나'라는 흥분되는 상황을 경험했다. 이게 이번 주 방송에서 가능성을 확인할 수 있을 거 같다"고 밝혔다. 

이어 "지켜보는 분들을 찍는 상황이 생겼다. '서로가 전혀 다른 사람이 아니구나'라는 공감을 드릴 수 있을 거 같다. 발단, 전개로 넘어가는 상황인 거 같은데, 예상 스토리대로 간다면 어떨지 기대 중이다. 가능성이 보이면 확장하고 싶다"고 설명했다. 

한편 MBC 새 예능 '같이 펀딩'은 오는 18일 오후 6시 30분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