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원스 우진영 “틈틈이 작사 중, 기회 된다면 믹스테이프 내고파”(인터뷰)
▲ 디원스 우진영 (사진=디원스엔터테인먼트)
▲ 디원스 우진영 (사진=디원스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디원스 우진영이 작사, 작곡 작업에 대해 이야기했다.

최근 제니스뉴스와 보이그룹 디원스(D1CE)가 서울 강남구 삼성동 디원스엔터테인먼트에서 만나 첫 번째 미니앨범 ‘웨이크 업 : 롤 더 월드(Wake up : Roll theWorld)’ 발매 기념 인터뷰를 진행했다.

멤버 우진영은 이번 앨범에서 타이틀곡 ‘깨워’를 비롯한 수록곡 모두의 작사에 참여하며 역량을 뽐냈다. 그는 “어디서 영감을 얻나?”라는 물음에 “경험이 제일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보고, 듣고, 느낀 것에 대해 최대한 쓰려고 하고 있다. 아직은 경험이 부족한 편이라 가사가 유치할 수도 있지만, 최대한 제가 느낀 것들을 바탕으로 솔직하게 표현하려고 한다”라고 답했다.

이어 우진영은 “우선 주제가 정해지면, 거기서 제가 가진 경험이 있는지 생각해본다. 만약 경험이 부족하다면 상상을 하거나 영화, 방송을 통해 본 것들로 영감을 얻는다. 그래도 최대한 저희 경험을 살리려고 하고 있다”라고 덧붙였다.

“써둔 가사가 많은가?”라는 물음에는 “’쇼미더머니’를 준비하면서 썼던 것들이 많다. 틈틈이 개인적으로 가사를 써두는 편이다. 나중에 기회가 된다면 공개를 하고 싶다. 회사에 말씀을 드려서, 허락을 해주신다면 믹스테이프로도 내고 싶다”라고 밝혔다.

더불어 우진영은 작곡에도 욕심을 드러냈다. 그는 “작곡에도 욕심이 있고, 저뿐만 아니라 멤버들 모두 관심을 갖고 있다. 현재 열심히 공부 중이고, 나중에는 저희가 만든 노래로 앨범을 내는 게 목표다”라면서 “얼른 재능을 발굴하도록 하겠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우진영은 Mnet ‘프로듀스101 시즌2’와 JTBC ‘믹스나인’에 출연해 뛰어난 랩 실력으로 주목을 받았으며, 최근에는 Mnet ‘쇼미더머니8’에도 지원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현재는 디원스로 활발히 활동 중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