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에버글로우 시현 “로켓펀치-파나틱스, 선의의 경쟁 펼칠 것”
▲ 에버글로우 시현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에버글로우 시현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에버글로우 시현과 이런이 로켓펀치, 파나틱스와 함께 활동하는 소감을 전했다.

19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걸그룹 에버글로우(EVERGLOW)의 두 번째 싱글앨범 ‘허쉬(HUSH)’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앞서 에버글로우의 시현, 이런은 Mnet ‘프로듀스48’에 출연해 눈도장을 찍었다. 이 가운데 ‘프로듀스48’ 출신 쥬리가 속한 로켓펀치, 도아가 속한 파나틱스가 같은 시기에 활동을 펼치게 돼 눈길을 끈다.

이날 시현은 “’프로듀스48’을 끝내고 쥬리, 도아 등과 꼭 데뷔해서 만났으면 좋겠다고 울면서 이야기를 했었다”면서 “타이밍이 좋아서 로켓펀치, 파나틱스가 데뷔한 시기가 맞게 됐다. 음악방송에서 만날 생각에 감격스럽고 반갑다”라고 밝혔다.

이어 시현은 “같은 팀이 아니라 선의의 경쟁을 해야 하지만, 보면 반갑게 인사할 수 있을 것 같다. 안부도 묻고 싶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이런은 “오랜만에 만나서 반가울 것 같다. 서로 발전된 모습으로 무대를 함께 하게 돼서 좋다. 서로 응원하면서 활동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타이틀곡 ‘아디오스(Adios)’는 강렬한 비트와 귀에 쏙 감기는 멜로디, 중독성 강한 휘파람이 적절한 균형을 이루는 곡이다.

한편 에버글로우는 19일 오후 6시 ‘허쉬’를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