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앤오프 측 “라운, 개인적인 사정으로 팀 탈퇴 및 전속계약 해지”(공식입장)
온앤오프 측 “라운, 개인적인 사정으로 팀 탈퇴 및 전속계약 해지”(공식입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온앤오프 라운 (사진=제니스뉴스 DB)
▲ 온앤오프 라운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보이그룹 온앤오프의 라운이 팀을 탈퇴한다.

23일 온앤오프(ONF) 소속사 WM엔터테인트먼트는 “당사는 이번 컴백을 준비 하던 중 라운(본명: 김민석) 군의 개인적인 사정으로 인해 연예 활동을 중지하는 것으로 최종 합의했고, 이에 따라 8월 23일부로 팀 탈퇴와 함께 전속계약을 해지하게 됐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어 “이런 안타까운 소식을 전하게 돼 팬 여러분들께 다시 한 번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리며, 남은 온앤오프 멤버들과 함께 최선을 다하여 팀 활동을 전개하고 좋은 음악과 무대로 보답드리겠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라운이 속했던 온앤오프는 컴백을 준비하고 있으며, 티저 영상 등을 오픈하며 기대를 끌어올리고 있다.

변진희 기자
변진희 기자

bjh123@zenithnews.com

다른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