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을 내요, 미스터 리' 9월 11일 개봉 확정... 차승원표 코미디 온다
▲ '힘을 내요, 미스터 리' 9월 11일 개봉 확정... 차승원표 코미디 온다 (사진=NEW)
▲ '힘을 내요, 미스터 리' 9월 11일 개봉 확정... 차승원표 코미디 온다 (사진=NEW)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배우 차승원이 반전 코미디로 추석 극장가를 찾아온다.

영화 '힘을 내요, 미스터 리'가 오는 9월 11일 개봉을 확정하고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힘을 내요, 미스터 리'는 하루 아침에 '딸' 벼락을 맞은 철수(차승원 분)가 자신의 미스터리한 정체를 찾아가면서 벌어지는 반전 코미디 영화로, 배우 차승원과 영화 '럭키'의 이계벽 감독이 의기투합하며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날 공개된 메인 포스터에는 이두박근을 자랑하며 눈을 반짝이는 차승원의 모습이 담겼다. 차승원은 자신만만한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며 미스터리한 철수 캐릭터에 대한 궁금증을 더했다.

한편 영화 '힘을 내요, 미스터 리'는 오는 9월 11일 개봉 예정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