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창경, 킹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 체결 "인상 깊은 연기력 가진 배우"(공식입장)
▲ 오창경 (사진=킹스엔터테인먼트)
▲ 오창경 (사진=킹스엔터테인먼트)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배우 오창경이 소속사 킹스엔터테인먼트와 함께 한다.

소속사 킹스엔터테인먼트는 9일 오전 "배우 오창경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어 “오창경은 묵직한 존재감과 인상 깊은 연기력으로 스크린, 브라운관, 연극 무대까지 다방면으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온 배우다. 앞으로 더 많은 작품을 통해 폭넓은 활약을 이어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오창경은 영화 ‘해적, 디스코 왕 되다’로 데뷔 후 ‘효자동 이발사’ ‘싸움의 기술’ ‘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 ‘7번 방의 선물’ ‘악질경찰’ 등 활발한 활동을 이어오며 충무로 대세 배우로 주목받았다. 

또한 OCN 드라마 ‘듀얼’ ‘애타는 로맨스’ tvN 드라마 ‘나의 아저씨’ KBS2 드라마 ‘닥터 프리즈너’ 등 브라운관뿐만 아니라, 연극 ‘그날이 올 텐데’, ‘소네트 검은 여인의 노래’, ‘진통제와 저울’까지 장르와 캐릭터를 자유자재 넘나드는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한편 오창경이 전속계약한 킹스엔터테인먼트는 배우 이청아, 조은숙, 정영기, 서재규, 윤진솔, 김라희가 소속돼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