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볼빨간사춘기 안지영 "민트 헤어? 소녀에서 성숙하게 변화"
▲ 볼빨간사춘기 안지영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볼빨간사춘기 안지영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그룹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이 헤어 컬러에 변화를 줬다. 

그룹 볼빨간사춘기의 새 미니앨범 '투 파이브(Two Fiv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1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렸다. 

'투 파이브'의 타이틀곡 '워커홀릭'은 세상에 부딪히는 정도가 남들보다 더 잦은, 지친 워커홀릭들에게 보내는 메시지를 담았다. 기타, 오르간, 스트링, Big Drum 등 다양한 사운드와 볼빨간사춘기만의 새로운 음악적 시도를 느낄 수 있는 곡이다.

특히 안지영은 헤어 컬러를 신비로운 파란빛으로 물들여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에 안지영은 "제가 금발이었는데 최초로 민트색으로 염색했다"며 스타일 변화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어 "앳되고 소녀 같은 이미지였다면, 이번엔 성숙하게 변화를 줬다. 음악적으로도 솔직하고 진솔한 이야기를 많이 담았다. 사운드에도 신경을 많이 썼다"고 밝혔다. 

이에 우지윤은 기존에 있던 귀여운 이미지보다는 세련되고 도시적인 룩을 연출해봤다"고 덧붙였다. 

한편 볼빨간사춘기의 새 미니앨범 '투 파이브'는 1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