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볼빨간사춘기 "1위 공약? 여의도에서 게릴라 콘서트 열 것"
▲ 볼빨간사춘기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볼빨간사춘기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그룹 볼빨간사춘기가 1위 공약을 밝혔다. 

그룹 볼빨간사춘기의 새 미니앨범 '투 파이브(Two Five)'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1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렸다. 

'투 파이브'의 타이틀곡 '워커홀릭'은 세상에 부딪히는 정도가 남들보다 더 잦은, 지친 워커홀릭들에게 보내는 메시지를 담았다. 기타, 오르간, 스트링, Big Drum 등 다양한 사운드와 볼빨간사춘기만의 새로운 음악적 시도를 느낄 수 있는 곡이다.

볼빨간사춘기는 발표하는 음원마다 차트 1위를 기록하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최근 케이시, 장범준, 마마무 휘인, 박혜원 등 쟁쟁한 가수들이 가을과 어울리는 곡으로 화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볼빨간사춘기가 다시 한번 1위를 거머쥘 수 있을지 관심이 모이고 있다.

두 사람은 1위 공약에 대해 밝혔다. 우지윤은 "직장인이 많이 있는 곳에서 게릴라 콘서트를 열면 좋을 거 같다. 커피를 드려도 좋겠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에 안지영은 "여의도에 기습적으로 가서 콘서트를 하거나, 재미있는 걸 하고 싶다. MC는 딩동이 보면 될 거 같다"고 전했고, 이에 MC 딩동은 "알겠다"고 대답했다. 

한편 볼빨간사춘기의 새 미니앨범 '투 파이브'는 1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