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아이폰11 시리즈 발표... 기능 UP-가격 DOWN
▲ 애플, 아이폰11 시리즈 발표... 기능 UP-가격 DOWN (사진=애플)
▲ 애플, 아이폰11 시리즈 발표... 기능 UP-가격 DOWN (사진=애플)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애플의 ‘아이폰11’ 시리즈가 베일을 벗었다.

애플이 10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 쿠퍼티노 본사 스티브 잡스 극장에서 아이폰11 시리즈와 아이패드, 애플워치 등의 하드웨어 신제품을 선보였다. 

먼저 ‘아이폰11’은 ‘아이폰 XR’의 후속 모델로, 기존의 후면 2개 카메라를 유지하면서, 종전의 망원 렌즈를 초광각 렌즈로 바꾼 것이 특징. 더불어 2배 광학 줌을 제공하고 어두운 밤에 촬영 가능한 야간 모드를 도입했다.

‘아이폰XS’의 후속으로는 ‘프로’라는 이름을 사용해 ‘아이폰11 프로’로 명칭했다. 후면 카메라에는 초광각, 광각, 망원으로 이뤄진 3개의 렌즈를 더해 화각을 더욱 넓혔다.

이외에도 동영상 촬영이 초고해상도(UHD)로 불리는 4K 촬영을 지원하며, 동영상 편집을 강화해 화면 돌리기, 잘라내기, 노출 증가, 필터 적용 등의 효과를 즉석에서 줄 수 있다.

이번 아이폰11 시리즈는 전작에 비해 가격을 소폭 낮췄다. 아이폰11은 전작인 아이폰 XR에 비해 저렴한 99만 원부터, 아이폰11 프로는 139만 원부터, 아이폰11 프로 맥스는 155만 원부터 시작한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신제품 공개 행사에서 "아이폰은 엄청난 역량을 갖고 우리의 삶을 바꾸고 있는 제품"이라며 "아이폰11은 많은 역량을 갖추면서도 새로운 디자인을 선보였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