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민영,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출연 확정... 서강준과 호흡(공식입장)
▲ 박민영 (사진=제니스뉴스 DB)
▲ 박민영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배우 박민영이 힐링 로맨스로 돌아온다. 

배우 박민영이 17일 JTBC 새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이하 ‘날찾아’)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날찾아’는 서울 생활에 지쳐 북현리로 내려간 '해원'(박민영 분)이 독립 서점을 운영하는 '은섭'(서강준 분)을 만나게 되며 펼쳐지는 가슴 따뜻한 힐링 로맨스다.

극중 박민영은 목해원으로 분한다. 목해원은 사람에 대한 상처와 불신으로 마음의 문을 굳게 걸어 잠근 채 어렸을 때 살던 북현리로 돌아가는 인물이다. 북현리에서 서점을 운영하는 임은섭과 만나며 펼쳐지는 따스한 스토리를 그릴 예정이다. 

박민영은 앞서 tvN 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 '그녀의 사생활' 등 박민영표 로맨틱 코미디를 완벽하게 선보여왔다. 이에 '날찾아'로 어떤 모습을 선보일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또한 박민영은 이번 작품에서 목해원을 완벽하게 소화하기 위해 첼로 연습에 한창이라는 후문. 서강준과 보여줄 호흡에도 기대가 모이고 있다. 

한편 JTBC 새 드라마 ‘날찾아’는 오는 2020년 상반기 방영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