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샤, 인피니티 벤처스와 손잡고 베트남 본격 공략 "유통 강화할 것"
▲ 미샤, 인피니티 벤처스와 손잡고 베트남 본격 공략 "유통 강화할 것" (사진=에이블씨엔씨)
▲ 미샤, 인피니티 벤처스와 손잡고 베트남 본격 공략 "유통 강화할 것" (사진=에이블씨엔씨)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뷰티 브랜드 미샤가 베트남 시장 공략 강화에 나섰다. 

화장품 기업 에이블씨엔씨가 18일 오전 "뷰티 브랜드 미샤가 새로운 파트너사인 인피니티 벤처스와 독점 에이전시 계약을 체결하고 베트남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인피니티 벤처스는 동남아시아 지역의 온라인 유통 채널에 강점을 갖고 있는 화장품 유통 기업이다. 특히 베트남 시장에서는 다양한 현지 유통 채널과 파트너십을 맺고 있다. 올상반기에 한화 100억 원의 매출을 달성한 바 있다.

에이블씨엔씨 관계자는 "베트남 시장에서 온라인과 멀티 브랜드숍 유통을 강화하기 위해 해당 채널에 강점을 가지고 있는 인피니티 벤처스와 새로운 에이전시 계약을 체결했다"고 계약 배경을 설명했다.

미샤는 당장 이달부터 동남아 최대 전자상거래 플랫폼 중 하나인 쇼피(Shopee)와 라자다(Lazada)에서의 판매를 확대한다. 또한 하사키(Hasaki), 누티(Nuty), BICI 등 현지 주요 화장품 유통 업체의 온 오프라인 매장에도 입점한다. 하반기 내 베트남 H&B 스토어 가디언 100개 점에서도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또한 에이블씨엔씨와 인피니티 벤처스는 지난 7, 8일 양일간 호찌민시 기가몰(GIGA MALL)과 스카이라운지(SKYXXX LOUNGE)에서 미샤 리론칭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미샤 모델인 배우 겸 가수 나나와 양사 관계자들, 베트남 국영방송 HTV 등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진행했다.

최의경 에이블씨엔씨 해외사업부문 전무는 “최근 베트남 시장에서도 온라인과 멀티 브랜드숍이 주요 화장품 유통 채널로 급부상하고 있다”며 "이번 계약을 발판으로 베트남은 물론 태국, 말레이시아, 필리핀 등 동남아시아 지역 전체에 대한 공략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에이블씨엔씨는 현재 베트남, 태국, 필리핀 등 동남아시아 8개국에서 매장 34개를 포함한 100여 개 판매처를 운영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