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틴틴 이태승 “MV 촬영 쉬는 시간에 잠자는 진우 사진 찍었다”
▲ 틴틴 이태승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틴틴 이태승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틴틴이 앨범 준비 과정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18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보이그룹 틴틴(TEEN TEEN)의 데뷔 앨범 ‘베리, 온 탑(VERY, ON TOP)’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이우진은 “수록곡 ‘비 마이 걸’을 녹음할 때, 멤버들이 모두 녹음실에 들어가서 더블링을 했던 때가 있다. 그때 다같이 녹음을 하니까 진짜 팀이 된 기분이 들어서 좋았다”라고 밝혔다.

또한 이태승은 “뮤직비디오 촬영할 때 쉬는 시간이 있었는데, 그때 진우가 대기실의 소파에서 잠을 자고 있었다. 저희가 그 모습을 사진으로 찍었던 게 재밌었던 에피소드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우진은 “그래서 중간에 깨어 진우가 찡얼거렸던 기억이 난다”라고, 이진우는 “조금 마음이 그랬다”라고 귀엽게 반응해 웃음을 자아냈다.

타이틀곡 ‘책임져요’는 소년들의 청량한 고백이 담긴 댄스곡으로, 귀귀에 감기는 멜로디와 댄서블한 비트가 어우러진 경쾌한 곡이다.

한편 틴틴은 18일 오후 6시 데뷔 앨범을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