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측 “허위 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자, 고소장 제출 마쳤다”(공식입장)
▲ 강다니엘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강다니엘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강다니엘이 악플러에 대한 법적 대응에 나선다.

19일 강다니엘 소속사 커넥트엔터테인먼트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당사는 지난 8월 소속 아티스트 강다니엘과 관련한 허위 사실 유포, 성희롱, 명예훼손, 인신공격, 사생활 침해, 악성 루머 등의 악성 게시물에 대해 그 어떠한 합의나 선처 없이 엄중하게 법적 조치를 취할 것임을 말씀드린 바 있다”라고 알렸다.

이어 “공지 이후 당사 자체 수집 데이터와 제보 전용 계정으로 보내주신 데이터를 기반으로 상습적이고 악질적인 악성 게시물 선별 작업을 진행했으며, 이에 9월 초 법률 자문 및 검토를 끝낸 건들에 대해 형법 제311조의 모욕죄(1년 이하의 징역이나 금고 또는 200만원 이하의 벌금) 등의 혐의로 서울강남경찰서에 고소장 제출 및 고소인 진술까지 마쳤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소속사는 “금주 내 본건은 각 관할 지역으로 사건이 이관될 예정이며, 말씀드린 바와 같이 합의 및 선처 없이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더불어 “상기 건들에 대한 고소는 우선적으로 법적 절차를 진행하는 것으로, 당사는 악성 게시물에 대한 법적 대응을 지속해나갈 예정이다. 자체 모니터링을 강화하고, 제보 전용 계정을 통한 정보 수집으로 악성 게시물로부터 아티스트와 팬 여러분의 권익이 보호받을 수 있도록 힘쓸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강다니엘은 그룹 워너원의 활동을 마치고 올해 커넥트엔터테인먼트를 설립, 솔로 앨범을 발매하고 활동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