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날 녹여주오' 임원희 "제 20년 전 모습에 이홍기 출연, 사과하겠다"
▲ 임원희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임원희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드라마 '날 녹여주오'의 배우 임원희가 특별 출연한 이홍기에게 사과했다. 

tvN 새 토일드라마 '날 녹여주오' 제작발표회가 20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신우철 PD, 백미경 작가, 배우 지창욱, 원진아, 윤세아, 임원희가 참석했다. 

‘날 녹여주오’는 24시간 냉동 인간 프로젝트에 참여한 남녀가 미스터리한 음모로 인해 20년 후 깨어난 뒤, 생존하기 위해선 체온이 33도를 넘지 않아야 한다는 부작용과 가슴의 온도가 상승하는 설렘 사이에서 아슬아슬한 로맨스를 펼치는 이야기다. 

극중 임원희는 방송사 예능 국장 ‘손현기’로 변신한다. 현재는 국장이지만, 20년 전의 직속 선배 '마동찬'(지창욱 분)에게 꼼짝 못 하는 인물이다. 이에 작품 속에서 지창욱에게 "선배"라고 부르는 등 족보 파괴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과거의 모습은 그룹 에프티아일랜드 이홍기가 출연해 눈길을 끈다. 이에 임원희는 "이홍기 씨에게 사과하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작품과 관련해 "이 캐릭터뿐만 아니라 코미디 장르가 좋다. 온 리액션을 다해 얼굴에 쥐가 날 정도다"며 "감독님에게는 별명을 붙여 드렸는데, '탈곡기'라는 별명을 지었다. 현장에서 바빠서 웃음이 나오기 쉽지 않은데, 저희는 로코여서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고 이야기했다.  

한편 tvN 새 토일드라마 '날 녹여주오'는 오는 28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