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세러데이 하늘 “멍 때리기 대회 1등, 노라조 조빈 웃겨서 힘들었다”
▲ 세러데이 하늘 (사진=김세원 인턴기자)
▲ 세러데이 하늘 (사진=김세원 인턴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세러데이 하늘이 ‘아육대’ 멍 때리기 대회에서 1등한 소감을 전했다.

20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걸그룹 세러데이(SATURDAY)의 새 싱글앨범 ’IKYK(I Know You Know)’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앞서 하늘은 MBC ‘2019 추석특집 아이돌스타 선수권대회’(이하 ‘아육대’)에서 멍 때리기 대회에 출전해 1등을 차지해 눈길을 끌었다. 당시 출전자들의 웃음을 유발하기 위한 노라조 조빈의 활약에도 일관된 표정으로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이와 관련해 하늘은 “노라조 조빈 선배가 옆에서 ‘샤워’ 댄스를 추변서 웃겨주셨다. 평소에 웃음을 못 참아서 너무 힘들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하늘은 “그때는 유독 멍이 잘 때려졌다. 평소처럼 멍 때렸는데 1등을 하게 됐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타이틀 ‘뿅(BByong)’은 색소폰 리프 기반의 파워풀한 트랙과 중독성 강한 댄스 등이 특징인 곡이다.

한편 세러데이는 20일 오후 6시 ‘IKYK’를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