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세러데이 민서, 새 멤버로 합류 “첫 쇼케이스 긴장돼”
▲ 세러데이 민서 (사진=김세원 인턴기자)
▲ 세러데이 민서 (사진=김세원 인턴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세러데이 민서가 팀에 새롭게 합류한 소감을 이야기했다.

20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걸그룹 세러데이(SATURDAY)의 새 싱글앨범 ’IKYK(I Know You Know)’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앞서 세러데이의 초희와 시온이 탈퇴해 아쉬움을 자아냈으며, 두 사람의 빈자리를 채우기 위해 멤버 민서가 새롭게 합류해 이번 컴백을 준비했다.

이에 대해 하늘은 “멤버들이 잘 따라주고 말도 잘 들어줘서 고맙다. 멤버들 모두 매력이 많으니 기대해주셨으면 한다”라고 밝혔다.

민서는 “처음 하는 쇼케이스라 너무 긴장되고 떨는데, 쇼케이스를 하면서 긴장이 풀리고 있어서 재밌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새 멤버로서 느끼는 부담감에 대한 물음에 민서는 “부담감이 있진 않았다”면서 “제가 막내라 멤버들이 잘 챙겨줘서 고맙다”라고 말했다.

타이틀 ‘뿅(BByong)’은 색소폰 리프 기반의 파워풀한 트랙과 중독성 강한 댄스 등이 특징인 곡이다.

한편 세러데이는 20일 오후 6시 ‘IKYK’를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