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운티아, 간절기 바람막이 재킷 3종 출시... 방풍-보온-내구성 강화
▲ 마운티아, 간절기 바람막이 재킷 3종 출시... 방풍-보온-내구성 강화 (사진=마운티아)
▲ 마운티아, 간절기 바람막이 재킷 3종 출시... 방풍-보온-내구성 강화 (사진=마운티아)

[제니스뉴스=오지은 기자] 아웃도어 브랜드 마운티아가 간절기 대비에 나선다.

아웃도어 브랜드 마운티아가 25일 일교차가 큰 간절기에 활용하기 좋은 새로운 바람막이 재킷 3종을 공개했다.

이번 신제품 재킷은 가볍게 입을 수 있으면서 방풍 기능을 갖춰 활동성과 실용성을 극대화했다. 특히 원단조직의 밀도를 높여 바람과 찬 공기를 막아주고 옷 안쪽에 공기층을 형성, 체온을 일정하게 유지할 수 있다. 

먼저 ‘듀크자켓’은 멜란지 소재의 배색을 적용해 고급스러운 느낌을 더한 방풍재킷이다. 디테일을 최소화하고 톤온톤 배색으로만 포인트를 더해 아웃도어는 물론 일상에서도 착용하기 좋다. 남성용은 가슴 부분에서 양팔로 자연스럽게 떨어지는 배색 라인으로 깔끔한 스타일이 돋보이며, 여성용은 허리라인 배색으로 슬림해 보이는 효과를 준다.

이와 함께 출시한 ‘해럴드자켓’은 아웃포켓 디테일로 포인트를 준 남성용 방풍재킷이다. 내구성이 좋은 립스톱 원단을 사용해 다양한 아웃도어 활동에 제격이며, 핸드 포켓, 가슴부 스냅 포켓 등 총 4개의 포켓을 갖춰 수납이 용이하다. 

가벼운 야외활동부터 트레킹, 일상에서까지 다양하게 착용하기 좋은 여성용 ‘디모스자켓’은 귀여운 느낌의 A라인과 절개 포인트가 특징이다. 나일론과 면 혼방 소재로 착용감이 좋으며, 메탈룩스 지퍼와 허리라인 절개, 팔꿈치 부분의 셔링 등 포인트 디테일을 적용해 세련된 느낌을 더했다. 

마운티아 관계자는 “야외활동이 많아지는 가을철 아우터로는 가볍고 편안한 착용감으로 활동성이 뛰어나면서도 방풍, 보온, 내구성 등 기능성을 갖춘 제품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며 “마운티아 방풍재킷은 기능성을 기본으로 심플한 아웃도어형부터 캐주얼까지 다양하게 구성해 간절기 스타일링에 고민인 소비자들의 좋은 선택지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