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명길-차예련, '우아한 모녀' 출연 확정... 복수의 칼날 간다(공식입장)
▲ 최명길-차예련 (사진=제니스뉴스 DB)
▲ 최명길-차예련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배우 최명길-차예련이 처절하게 복수의 칼날을 가는 모녀로 변신한다.

배우 최명길-차예련이 25일 KBS2 새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 출연을 확정 지었다. 

'우아한 모녀'는 엄마에 의해 복수의 도구로 키워진 여성이 위험한 사랑에 빠지고 마는 작품이다. 처절한 복수와 치명적 멜로가 공존하는 스토리가 눈 뗄 틈 없이 휘몰아치며 시청자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극중 최명길은 파란만장한 운명 속에서 아기와 남편을 잃고 복수의 화신이 된 '캐리정'으로 분한다. 캐리정은 원수의 집안을 무너뜨리겠다는 일념만으로 살아온 독한 성격을 가진 인물이다. 

차예련은 어른들의 탐욕과 악행, 원한과 복수에 휩쓸린 '한유진'을 맡았다. 한유진은 불같은 열정을 가슴에 품고 있는 엘리트 중의 엘리트로, 엄마 캐리정의 복수를 위한 걸작품 그 자체다. 

무엇보다 최명길-차예련 두 사람의 만남이 기대를 높이고 있다. 각각 전작에서 인상적인 연기력을 보여준 만큼 '우아한 모녀'에서 만난 두 배우가 어떤 시너지를 완성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KBS2 새 일일드라마 '우아한 모녀'는 오는 11월 4일 첫 방송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