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패션] 규현부터 구자성까지, 훈훈 지수 UP! '블레이저' 3
▲ 규현부터 구자성까지, 훈훈 지수 UP! '블레이저' 3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규현부터 구자성까지, 훈훈 지수 UP! '블레이저' 3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올가을 블레이저의 매력에 푹 빠져보는 건 어떨까?

훈훈한 남친룩을 찾고 있다면, 이번 가을엔 블레이저에 주목해보자. 단정하고 깔끔한 멋을 자아내는 블레이저는 전체적인 룩에 포인트를 주기 좋은 아이템이다. 베이식한 아이템 하나만 장만해놔도 언제든 스타일리시한 룩을 완성할 수 있다는 장점도 있다. 이에 스타들의 패션 속 블레이저 스타일링을 알아봤다. 

# 부드러운 매력 뿜뿜, 슈퍼주니어 규현

▲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슈퍼주니어 규현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규현은 체크 패턴의 블레이저로 가을 시즌 감성을 북돋았다. 이와 함께 블레이저와 컬러감이 비슷한 팬츠를 매치해 조화로운 분위기를 살려 시선을 사로잡는다. 더불어 소매를 한 단 롤업해 소소하면서도 멋스러운 포인트까지 놓치지 않았다. 

# 손인사만 해도 훈훈, 구자성

▲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구자성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구자성은 고급스러운 매력을 자아내는 벨벳 블레이저로 눈길을 끌었다. 전반적으로 블랙 아이템을 매치한 가운데, 딥한 와인빛 블레이저를 레이어드해 한층 스타일리시한 무드가 느껴진다. 여기에 헤어를 넘기고, 손목시계로 깔끔한 포인트를 줘 훈훈한 룩을 완성했다. 

# 수줍은 미소에 눈길, 김상경   

▲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 김상경-이혜리 (사진=문찬희 인턴기자)

김상경은 최근 tvN 새 수목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 제작발표회에서 네이비 컬러가 돋보이는 스타일을 선보였다. 네이비 블레이저를 선택한 김상경은 이혜리의 원피스와도 컬러가 맞아 떨어져 더욱 조화롭다. 넥타이 컬러 또한 블랙에 가까운 네이비를 선택해 톤 온 톤 포인트를 살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