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어쩌다 발견한 하루’ 김혜윤 “현재의 로맨스는 로운, 찬희는 과거의 사람”
▲ [Z현장] ‘어쩌다 발견한 하루’ 김혜윤 “현재의 로맨스는 로운, 찬희는 과거의 사람” (사진=김세원 인턴기자)
▲ [Z현장] ‘어쩌다 발견한 하루’ 김혜윤 “현재의 로맨스는 로운, 찬희는 과거의 사람” (사진=김세원 인턴기자)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배우 김혜윤이 로맨스 연기에 도전한 소감을 전했다.

MBC 새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 제작발표회가 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열렸다. 이 자리에는 김상협 PD, 배우 김혜윤, 로운(SF9), 이재욱, 이나은, 정건주, 김영대, 이태리가 참석했다.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여고생 은단오(김혜윤 분)가 정해진 운명을 거스르고 사랑을 이뤄내는 본격 학원 로맨스 드라마다. 극중 김혜윤은 부잣집 외동딸이자 명문고에 재학 중인 여학생 은단오로 분했다.

전작인 JTBC 드라마 ‘SKY 캐슬’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겼던 김혜윤은 이번 작품으로 산뜻한 로맨스에 도전하게 됐다. 그간 여러 작품에서 짝사랑만 했던 그이기에 ‘어쩌다 발견한 하루’ 속 러브라인이 낯설게 다가왔다고 한다.

김혜윤은 “연기 인생 통틀어서 이런 로맨스 작품이 처음”이라며 “늘 제가 혼자 짝사랑했는데, 이번처럼 제가 좋아한 만큼 마음을 받고, 이뤄지는 게 처음이라 낯설다. 로운과 현장에서 많이 맞추고 있어서 그 신선함이 카메라에 잘 담기면 재미있을 것”이라고 답했다.

또한 전작에서 그룹 SF9의 찬희와 호흡을 맞춘 것에 이어 이번에는 로운과 로맨스를 펼칠 예정이다. 이에 김혜윤은 두 사람 모두 다른 매력이 있다며 웃었다.

“두 사람 중 선택하라면 로운을 선택할 것”이라며 웃던 김혜윤은 “찬희와 로운은 각기 다른 매력이 있다. 하지만 현재 작품을 함께 하는 중이고, 로운이 바로 옆에서 듣고 있으니 로운을 선택하겠다. 찬희는 과거의 사람”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2일 오후 8시 55분 첫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