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무대 맛집’ 에이티즈, 더 강렬해진 데뷔 1년 만의 첫 정규(종합)
▲ 에이티즈 쇼케이스 (사진=문찬희 기자)
▲ 에이티즈 쇼케이스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에이티즈가 데뷔 1년 만에 첫 정규앨범을 선보인다. 해외 투어로 경험을 쌓으며 성장한 이들이 보다 강렬한 매력으로 국내외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각오다.

8일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보이그룹 에이티즈(ATEEZ)의 첫 번째 정규앨범 ‘트레져 EP.핀 : 올 투 액션(TREASURE EP.FIN : All To Action)’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최종호는 “첫 정규앨범이라 준비를 많이한 만큼 긴장도 했다. 무대를 마치고 나니, 준비한 과정을 잘 해낸 게 뿌듯하고 후련하다”라고, 강여상은 “기분을 한단어로 표현하면 ‘감동’이라고 하고 싶다. 이번 앨범에 많은 노력을 했는데, 헛되지 않게 결과가 멋있게 잘 나온 것 같아서다”라고 컴백 소감을 전했다.

데뷔 때부터 선보인 ‘트레져’ 시리즈의 새로운 버전인 이번 앨범에 대해 박성화는 “지금까지 숨 가쁘게 달려왔는데, 뒤를 돌아봤을 때 시작이 어딘지 다시 찾아보는 앨범이다”라고, 김홍중은 “지금까지 선보인 ‘트레져’를 돌아보고, 끝을 향해 행진하는 앨범이다. 에이티즈의 가장 강렬한 모습을 담았다”라고 소개했다.

▲ 에이티즈 쇼케이스 (사진=문찬희 기자)
▲ 에이티즈 쇼케이스 (사진=문찬희 기자)

이번 앨범에는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 ‘원더랜드(WONDERLAND)’를 비롯해 에이티즈의 깊어진 감성을 만나볼 수 있는 ‘안개’, 뭄바톤 스타일의 ‘윈(WIN)’, 멤버들의 리액션이 돋보일 ‘이프 윗아웃 유(If Without You)’, 리더 김홍중이 작사 및 작곡에 참여한 ‘선라이즈(Sunrise)’ 등 총 11개의 곡이 수록됐다.

타이틀곡 ‘원더랜드’는 에이티즈가 지금껏 보여준 장르들의 완결판으로, 트레져 시리즈 여성 속 울려 퍼지는 에이티즈표 행진곡이다.

데뷔 1년 만에 정규앨범 발매를 택한 에이티즈는 한층 성숙해진 음악적 역량을 담아냈다. 김홍중은 “이전부터 앨범 준비를 하고 있었다. 투어를 다니고, 1년간 성장한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노력을 많이 하면서 준비했다”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보다 강렬해진 콘셉트와 관련해 김홍중은 “데뷔 초부터 강렬한 콘셉트를 했기 때문에 전혀 이질감이 없다. 그만큼 표현하기 위해 연습을 많이 했다. 지금은 저희에게 자연스러운 콘셉트인 것 같다”라고 말했다.

에이티즈는 지난 2018년 데뷔한 이후 꾸준히 앨범 발매, 월드 투어 등으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아이튠즈 차트에 이름을 올리며 글로벌한 인기를 얻고 있으며, 최근에는 소니 뮤직 산하의 미국 음반사 RCA 레코드와 계약을 체결해 보다 활발한 활약을 예고했다.

해외 인기 비결에 대한 물음에 송민기는 “에이티즈만의 색깔이 뚜렷하기 때문이라 생각한다. 표정을 풍부하게 하고, 격한 춤을 보여주고 있어서 좋은 반응을 얻었다고 생각한다”라고 답했다.

더불어 최종호는 “데뷔한지 얼마 안 돼서 투어를 다녀왔다. 어떻게 하면 팬들께 좋은 무대를 보여줄 수 있을지, 소통할 수 있을지 배우게 됐다”라고, 정윤호는 “팀워크가 더 좋아졌고, 체력도 좋아졌다. 모든 도시가 저희에게 열광을 해주셔서 좋은 추억을 쌓았다”라고 투어를 통해 얻은 것에 대해 이야기했다.

▲ 에이티즈 쇼케이스 (사진=문찬희 기자)
▲ 에이티즈 쇼케이스 (사진=문찬희 기자)

뜨거운 가요계 컴백 대전 속 에이티즈는 '강렬함'을 무기로 내세울 예정. 김홍중은 “컴백하는 팀이 굉장히 많다고 들었다. 사실 저희에게는 좋은 배움이 될 것 같다. 저희도 무대를 하지만, 많은 무대를 볼 수 있을 것 같아서 기대가 된다. 컴백 대전 속에서도 저희들의 무대를 보여줄 수 있을 것 같다”면서 “무기는 저희 콘셉트 자체다. 데뷔 때부터 가져온 강렬한 콘셉트가 가장 잘하는 거다”라고 밝혔다.

에이티즈는 이번 활동을 통해 ‘무대 맛집’의 면모를 확실히 각인시킬 각오다. 최산은 “팬분들께서 무대 맛집, 퍼포먼스 맛집이라는 말을 많이 해주셨다. 누구보다 맵고, 강렬한, 살짝은 달콤한 맛집 아이돌이 되고 싶다”라고, 강여상은 “수록곡 맛집이라는 말도 듣고 싶다”라고 포부를 전했다.

끝으로 김홍중은 “대중분들께 에이티즈를 확실하게 각인시킬 수 있는 기회가 됐으면 한다”면서 “저번 활동 때 기대하지 않았는데 음악방송 1위를 했었다. 혹시나 이번에도 음악방송에서 1위를 한다면, 팬분들께서 만들어주신 성과라 생각고 서로 축하하는 자리를 만들면 좋을 것 같다”라고 인사했다.

한편 에이티즈는 8일 오후 6시 ‘트레져 EP.핀 : 올 투 액션’을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