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리바게뜨, 토종 효모 유산균빵 ‘시그니처 브레드’ 출시
파리바게뜨, 토종 효모 유산균빵 ‘시그니처 브레드’ 출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파리바게뜨, 토종 효모 유산균빵 ‘시그니처 브레드’ 출시 (사진=파리바게뜨)
▲ 파리바게뜨, 토종 효모 유산균빵 ‘시그니처 브레드’ 출시 (사진=파리바게뜨)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제과 제빵 브랜드 파리바게뜨가 새로운 토종 효모 유산균빵을 공개했다.

제과 제빵 브랜드 파리바게뜨가 10일 "토종 효모와 토종 유산균을 혼합한 발효종으로 만든 ‘시그니처 브레드(Signature Bread)’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시그니처 브레드는 SPC그룹이 특허받은 '토종 효모(SPC SNU 70-1)'에 토종 유산균 4종을 더한 발효종을 사용해 맛과 풍미를 더욱 높인 제품이다.

이어 시그니처 브레드는 발효취가 적고, 고유의 상큼하고 구수한 풍미와 쫄깃하면서도 부드러운 식감이 특징이다. 특히 저온 숙성으로 발효 시간이 길며, 발효 과정에서 반죽 내 소화 저해물질이 감소한다.

이번 제품은 물을 전혀 넣지 않은 '진한우유식빵', 씹을 수록 달콤한 '브라운 브레드', 고추냉이 크림을 담은 '와삭바삭 바게뜨', 통팥앙금을 넣은 '주종단팥빵', 서리태콩으로 식감을 강조한 '주종달콩빵' 총 5종이다. 

파리바게뜨 관계자는 “13년간 수만 개의 미생물에 대한 특성을 분석한 끝에 토종 효모에 유산균의 장점을 더한 발효종 개발에 성공해 시그니처 브레드를 선보였다”며 “앞으로 시그니처 브레드 제품을 꾸준히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