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다희, 웨이크메이크 모델 발탁... 찰떡 레드 립에 눈길
▲ 이다희 (사진=웨이크메이크)
▲ 이다희 (사진=웨이크메이크)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배우 이다희가 색조 브랜드 웨이크메이크의 새 모델이 됐다. 

색조 브랜드 웨이크메이크가 11일 "배우 이다희를 새 모델로 발탁했다"고 밝혔다. 

웨이크메이크는 H&B 스토어 올리브영이 지난 2015년 7월 출시한 자체 색조 브랜드다. 강렬한 컬러와 지속력을 강점으로 출시 이후 연평균 약 150%의 매출 신장률을 기록한 바 있다.

이에 올리브영은 웨이크메이크의 새 얼굴로 배우 이다희를 발탁하고, 브랜드 정체성 강화에 나선다. 이다희의 시크하면서도 스타일리시한 매력이 브랜드가 추구하는 자신만의 개성(Self-pro)과 당당한 이미지와 잘 부합해 모델로 발탁했다. 웨이크메이크가 유명 배우를 모델로 발탁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특히 올리브영은 한류 팬들 사이에서도 높은 인지도와 영향력이 있는 이다희와 함께 웨이크메이크의 해외 시장 공략을 가속화할 계획이다. 

웨이크메이크는 지난해 9월 대만 대표 드럭스토어 코스메드(COSMED)에 입점하는 등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고 있다. 올해 말부터는 중국, 싱가포르 등 주요 국가에도 본격적으로 진출해 해외 소비자와의 접점을 확대하고 K뷰티 대표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겠다는 포부다. 

이다희는 모델 발탁 이후 첫 활동으로 웨이크메이크의 립스틱 ‘루즈건 제로’ 화보를 촬영했다. 공개된 화보 속 이다희는 부드러운 음영의 눈매와 강렬한 레드 립으로 세련된 가을 메이크업을 연출하고 웨이크메이크 특유의 시크한 콘셉트를 완벽하게 소화했다. 

웨이크메이크 관계자는 “이다희의 세련된 이미지와 트렌디한 스타일링이 브랜드 콘셉트와 잘 어울려 모델로 발탁하게 됐다”며 "새 모델과 함께 웨이크메이크의 브랜드 정체성을 공고히 하고, K-뷰티 대표 색조 브랜드로 적극 육성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