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 첫 예능 도전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FNC프로덕션-KBS 합작
▲ 정해인 (사진=문찬희 기자)
▲ 정해인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배우 정해인이 첫 예능 도전에 나선다.

정해인의 첫 예능 도전작 KBS2 ‘정해인의 걸어보고서’가 오는 11월 중 첫 방송을 확정했다. ‘정해인의 걸어보고서’는 대한민국 장수 교양 프로그램인 KBS2 ‘걸어서 세계속으로’를 예능으로 재탄생 시킨 작품으로, 단순한 여행 리얼리티가 아닌 걸어서 여행하고 기록하는 다큐멘터리를 콘셉트로 한다.

‘정해인의 걸어보고서’는 FNC프로덕션이 제작한다. FNC프로덕션은 FNC엔터테인먼트의 자회사로, 예능 프로그램 제작사다. FNC프로덕션은 오랜 시간 예능을 제작해온 노하우로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과 ‘살림하는 남자들2’, ‘사장님 귀는 당나귀귀’, JTBC ‘아이돌룸’, ‘뭉쳐야 찬다’ 등을 기획 및 제작하고 있다.

FNC프로덕션은 ‘정해인의 걸어보고서’를 시작으로 예능 제작사의 수익극대화 모델을 제시할 예정이다. 기존에는 제작사가 제작을 하고 방송사가 저작권을 갖는 형태였는데, 단순 제작 납품 형태를 넘어 자사 프로그램에 대한 저작권 확보 및 방송사와의 협업을 통해 사업을 다각화시킬 예정인 것. 이 같은 구조를 통해 FNC프로덕션은 글로벌 시장 진출, 그리고 수익 극대화를 추구하는 방향으로 예능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에 FNC프로덕션이 앞으로 어떤 기획 및 제작으로 예능 제작 생태계에 새 장을 열지 기대를 모은다. 특히 국내 주요 예능인을 비롯해 가수, 배우 등을 보유한 FNC엔터테인먼트와 시너지를 내고 있다는 점 역시 기대를 높인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