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SS서울패션위크] 낯선 워커와 만남 '닥터마틴', 쑥스러웠던 포토월까지
▲ (사진=)
▲ 닥터마틴 팝업 스토어 (사진=이혜린 기자)

[제니스뉴스=이혜린 기자] 2020 S/S 서울패션위크에 패션 잡화 브랜드 닥터마틴이 떴다. 

패션 잡화 브랜드 닥터마틴이 오는 19일까지 2020 S/S 서울패션위크에서 팝업 스토어를 열어 패션 피플들과 보다 가까운 거리에서 만난다. 제니스뉴스도 발 빠르게 서울패션위크의 첫째 날, 닥터마틴 팝업 스토어를 경험해보고 왔다.  

▲ (사진=)
▲ 멀고도 험한 멤버십 인증의 길 (사진=오지은 기자)

닥터마틴의 팝업 스토어는 이번 시즌 브랜드 캠페인인 '터프 애즈 유(TOUGH AS YOU)'을 바탕으로 진행된다. 내면의 강함이라는 부분에 집중한 스토어는 아픔을 딛고 자신만의 길을 개척해나간 아티스트의 모습으로 가득 채운다. 

더불어 닥터마틴의 다양한 제품을 직접 신어볼 수 있는 기회 또한 맛볼 수 있다. 또한 브랜드 멤버십에 가입하고 스태프의 확인을 받으면 브랜드의 아이덴티티가 담긴 스티커도 받을 수 있다. 그래서 필자는 이날 오전 닥터마틴의 고객이 됐다.  

▲ (사진=)
▲ 워커와의 설레는 만남 (사진=이혜린 기자)

한 쪽에는 닥터마틴의 제품을 착용하고 스타일리시한 인증샷을 찍을 수 있는 포토존도 마련한다. 원하는 디자인과 사이즈를 이야기하면 쉽게 제품을 만나볼 수 있다. 평소 워커를 잘 신지 않지만 기왕 신는 거 '내가 워커다'라는 느낌의 10홀 워커를 선택했다. 스타일의 변화를 주고 싶다면 소소하면서도 특별한 경험이 될 거 같다. 

▲ (사진=오지은 기자)
▲ 새 신을 신고 포토월에서 인증샷을 (사진=오지은 기자)

물론 포토월 인증샷도 놓치지 않았다. 닥터마틴 제품을 착용한 인증샷을 SNS에 관련 해시태그와 함께 올리면 브랜드 로고 배지까지 받을 수 있다. 부족하고 쑥스럽지만 포토월에 서서 나름 포즈를 취한 결과, 인생샷을 건질 수 있었다. 

패션을 사랑하는, 새로운 스타일에 도전해보고 싶은 패션 피플이라면 2020 S/S 서울패션위크에서 닥터마틴을 만나보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