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현장] TXT 범규 “신인 때부터 받은 주목? 부담감 원동력 삼는다”
▲ TXT 범규 (사진=문찬희 기자)
▲ TXT 범규 (사진=문찬희 기자)

[제니스뉴스=변진희 기자]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 태현과 범규가 부담감에 대해 이야기했다.

21일 서울 서대문구 연세대학교 백주년기념관 콘서트홀에서 보이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의 정규 1집 ‘꿈의 장: 매직(MAGIC)’ 발매 기념 미디어 쇼케이스가 열렸다.

데뷔 때부터 ‘대형 신인’으로 주목을 받은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부담감에 대한 물음에 태현은 “처음에 데뷔할 때는 부담감이 없다고 하면 거짓말일 것 같다. 저희를 사랑해주시는 팬분들 덕분에 부담감이 많이 덜어졌다”라고 답했다.

이어 태현은 “신인으로서 주목을 받고 있는 것 또한 팬분들이 없어서 불가능한 일이기 때문에 감사하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범규는 “부담감을 원동력으로 삼아서 더욱 열심히 하고 준비할 수 있었다. 그래서 이렇게 완성도 높은 앨범을 가지고 올 수 있게 된 거다”라고 말했다.

타이틀곡 ‘9와 4분의 3 승강장에서 너를 기다려’는 뉴 웨이브가 더해진 신스팝 장르의 곡으로, 소년들이 함께하며 벌어지는 마법 같은 순간에 대해 이야기한 노래다.

한편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21일 오후 6시 ‘꿈의 장: 매직’을 발매하고 활동을 시작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