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상우, '간택: 여인들의 전쟁' 캐스팅... 왕위 계승 서열 1위 이재화 役(공식입장)
▲ 도상우, '간택: 여인들의 전쟁' 캐스팅... 왕위 계승 서열 1위 이재화 役 (사진=제니스뉴스 DB)
▲ 도상우, '간택: 여인들의 전쟁' 캐스팅... 왕위 계승 서열 1위 이재화 役 (사진=제니스뉴스 DB)

[제니스뉴스=마수연 기자] 배우 도상우가 새로운 캐릭터로 안방극장을 찾는다.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는 21일 "배우 도상우가 TV조선 드라마 '간택: 여인들의 전쟁'에 주연으로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간택: 여인들의 전쟁'은 쌍둥이 언니를 죽인 범인을 찾기 위해 왕비가 되고자 하는 한 여인과 예지몽을 통해 그 여인을 보는 조선의 왕, 간택을 둘러싸고 벌어지는 그들의 치열하고 애달픈 궁중 서바이벌 로맨스 드라마다.

극중 도상우는 거리 인생에서 하루아침에 왕위 계승 서열 1위인 대군이 된 남자 이재화로 분한다. 이재화는 천자문을 뗐는지 의심스러운 일자무식에 자유로운 영혼을 지녔으며, 투박한 사투리와 거침없는 친화력까지 보유한 캐릭터다.

도상우는 그동안 드라마 '꽃미남 라면가게', '괜찮아, 사랑이야', '전설의 마녀', '구여친클럽', '내 딸, 금사월', '하늘에서 내리는 1억개의 별'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한편 '간택: 여인들의 전쟁'은 오는 12월 15일 오후 9시 30분에 첫 방송 된다.